16 C
Gwangju, KR
2019년 11월 15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태그 세번

태그: 세번

지속가능한 한국사회를 위한 세번째 제언 '성평등'

지속가능한 한국사회를 위한 세번째 제언

전남일보가 지속가능한 한국사회를 위한 세 번째 제언을 합니다. 이번 제언은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5번째 '성 평등(Gender Equlality) 입니다. 전남일보는 유엔의 SDGs 5번째 과제 '성 평등'을 남·여 양성 평등 및 성 소수자 인권의 관점에서 재해석했습니다. 전남일보는 남성만 독주하면 지구의 반을 차지하는 여성의 능력을 잃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지속가능한 발전을 하기 위해선 여성에게도 똑같이 기회를 줘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한 이유입니다. 그러기 위해선 아이 돌봄과 가사노...

박주호, 역대 세번째 많은 나이 A매치 데뷔골

16일 파나마전에서 박주호(31·울산)가 터뜨린 골이 한국대표팀 사상 세 번째로 늦은 나이에 기록한 A매치 데뷔골로 확인됐다고 대한축구협회가 밝혔다. 1987년 1월16일생인 박주호는 파나마전 전반 4분 선제골을 넣었다. 기록은 31세273일이다. 허정무 감독이 대표팀을 이끌던 2010년 1월 핀란드와의 친선경기에서 첫 출전한 이래 38경기 만에 처음 기록한 골이다. 기록상으로는 3위이지만 내용상으로는 역대 최고령 데뷔골이라고 해도 무방하다. 최고령 데뷔골 1위와 2위가 무려 68년 전인 1950...

KBO 문승훈 심판위원, 2500경기 출장 -1···역대 세번째

KBO 문승훈(52) 심판위원이 KBO 리그 역대 3번째 2500경기 출장에 1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1994년 7월 24일 무등구장에서 열린 태평양과 해태의 경기에 3루심으로 KBO 리그에 처음 출장한 문승훈 심판위원은 2004년 1000경기, 2009년 1500경기, 2014년 2000경기에 출장했다. KBO 리그에서 2500경기 출장을 달성한 심판위원으로는 임채섭, 나광남 심판 등 2명이다. 문승훈 심판위원은 16일 KIA와 넥센의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에 출장해 역대 3번째로 대기록을 달...

클래식과 국악의 콜라보 무대 ‘세번의 동행’

한여름밤의 더위를 식혀줄 색다른 공연이 펼쳐진다. 서양악기의 웅장함과 전통국악기의 리듬감이 만나는 퓨전 공연 '세번의 동행'이 바로 그것. 광주 서구문화센터 대공연장에서 다음달 24일 오후 7시30분 '세번의 동행' 공연이 열린다. 아시아아트심포니오케스트라와 국악이 만나 장르를 넘어선 콜라보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단법인 아시아공연예술위원회가 주최하는 이번 공연은 2018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에 선정된 후 관객을 만나는 세번째 기회다. 첫번째는 지난 5월 정통 클래식 음악으로 오케스트라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