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C
Gwangju, KR
2019년 12월 12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태그 꽃숨

태그: 꽃숨

장용림 작 '숨, 꽃이되다'

숨, 시간, 공간의 흔적을 담은 꽃 이야기

한국화가 장용림 작가는 지난 2004년 첫 개인전에서부터 '꽃'의 형상화에 주력해 왔다. 개인전 6회를 여는 동안 그의 캔버스에는 줄곧 꽃이 자리했다. 첫 전시 때는 '꽃 그늘'을, 두 번째 전시에선 '바람'을 다뤘다. 바람이 흔들어줘야 꽃이 핀다는 내용에서다. 세 번째와 네 번째 전시 때는 꽃의 생장과 사멸을 이야기 했다. 꽃이 피고지는 것, 꽃의 일생을 다룬 것이다. 다섯 번째 전시에서는 꽃과 자신과의 거리를 조망했고, 여섯 번째 전시땐 꽃숨의 내용을 화폭에 펼쳤다. 꽃숨에 대해 장용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