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C
Gwangju, KR
2019년 6월 16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현재 미사용 카테고리 모음

현재 미사용 카테고리 모음

이강인이 15일(현지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막을 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시상식에서 대회 MVP인 골든볼을 받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AP/뉴시스

골든볼 이강인… 마라도나·메시 잇는 차세대 간판 기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한국 대표팀이 역대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한 것 뿐만 아니라 이강인(18·발렌시아)의 골든볼 수상도 한국축구사에 신화로 기록될 기념비적인 사건이다. 특히 이강인이 대회 과정에서 강진군 성전면 월평리 처인마을이 외가라는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지역민의 축구보는 즐거움이 두 배로 커졌다. 대표팀 형들보다 2살 어린 대표팀의 '막내'로 참가한 이번 대회는 그의 존재감을 제대로 보여준 무대였다. 여섯살때 공중파TV 예능프로그램 에서 '슛돌이...
대한민국 U20 축구 대표팀이 15일(현지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막을 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뉴시스

잘싸웠다, 젊은 태극전사… “그대들이 있어 행복했다”

"아쉽지만 행복했습니다." 한국 남자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유럽의 우크라이나를 넘지 못하고 준우승에 만족해야했지만 FIFA가 주관하는 남자대회에서 역대 최고 성적을 낸 것에 대한 시민들의 관전평이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 결승전에서 이강인(발렌시아)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역전패했다. 대표팀은 일본(16강), 세네갈...
15일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에서 패한 뒤 대표팀 주장 황태현(왼쪽)이 울고 있는 이재익을 격려하고 있다.

대한민국 축구 미래 밝힌 광주.전남 3인방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이란 위업을 달성한데는 광주·전남 출신 3인방의 활약도 크게 기여했다. 16일 폴란드 우치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폴란드 월드컵 결승전에서 전남 광양제철고 출신인 황태현(안산 그리너스 FC), 광주 금호고 출신인 김정민(FC리퍼링)·엄원상(광주FC)은 선발 및 교체 출전으로 모두 활약해 존재감을 뽐냈다. 대표팀 주장 완장을 차고 전 경기에 선발 출전한 황태현은 결승전에서도 풀타임으로 뛰며 팀의 수비...

젊은 태극전사 원팀으로 일뤄낸 준우승이기에 대단했다

마지막 승리를 놓친 것이 아쉬웠지만 한국 20세 이하 월드컵 국가 대표팀은 후회없이 싸워 충분히 박수를 받을 만하다. 누구 한 명의 '원맨팀'이 아닌 사령탑과 선수 전원이 하나가 된 '원팀'으로 조직력 극대화를 통해 최고의 성적을 거뒀기에 더욱 그렇다. 또한 이번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사상 첫 준우승이라는 쾌거 달성에 K리그가 단단히 한 몫을 해 한국 축구 미래를 밝게 해주고 있다는 평가다. 대표팀은 한국 남자 축구 역사상 최초로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 ...

젊은 태극전사 원팀으로 일뤄낸 준우승이기에 대단했다

마지막 승리를 놓친 것이 아쉬웠지만 한국 20세 이하 월드컵 국가 대표팀은 후회없이 싸워 충분히 박수를 받을 만하다. 누구 한 명의 '원맨팀'이 아닌 사령탑과 선수 전원이 하나가 된 '원팀'으로 조직력 극대화를 통해 최고의 성적을 거뒀기에 더욱 그렇다. 또한 이번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사상 첫 준우승이라는 쾌거 달성에 K리그가 단단히 한 몫을 해 한국 축구 미래를 밝게 해주고 있다는 평가다. 대표팀은 한국 남자 축구 역사상 최초로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 ...
최준(오른쪽)이 11일(이하 현지시간) 폴란드 루블린의 루블린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에콰도르와의 4강전에서 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0 대표팀은 전반 39분 최준의 결승골로 에콰도르를 1-0으로 꺾고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해 15일 우크라이나와 우승을 다툰다.

조영욱·최준 득점, FIFA 선정 ‘월드컵 베스트골 16’ 선정

한국이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하는 데 있어 결정적 계기가 된 조영욱(서울)과 최준(연세대)의 골이 대회 '최고의 골' 중 하나로 선정됐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 결승전에서 이강인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한 채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역전패했다. 비록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많은 영광들이 따라왔다. FIFA가 이날 대회가 끝난 후 발표한 2019 FIFA...

이다연, 한국여자오픈서 역전 우승…통산 3승

이다연(22)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3승째를 수확했다. 이다연은 16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파 72)에서 열린 KLPGA 투어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총상금 10억원) 4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1개를 쳐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4언더파 284타를 친 이다연은 이소영(22)을 제치고 역전 우승을 거머쥐었다. 우승상금으로 2억5000만원을 받는다. 1라운드에서 이븐파로 공동 25위로 시작한 이다연은 조금씩 순위를 끌어 올려 우승 경쟁...
16일 경기 용인시 88CC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FR에서 서요섭이 6번홀 아이언 티샷을 날리고 있다.

서요섭, KPGA 코리안투어 생애 첫승···KEB하나은행 우승

서요섭(23)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생애 첫 우승을 거머쥐었다. 서요섭은 16일 경기도 용인시 88컨트리클럽(파 71)에서 열린 KPGA 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2억원) 4라운드에서 버디 7개, 보기 2개를 쳐 5언더파 66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13언더파 271타를 친 서요섭은 2016년 데뷔 이후 첫 우승의 감격을 만끽했다. 지난 9일 데상트 먼싱웨어 매치플레이 대회에서 아쉽게 준우승에 그친 서요섭은 1주 만에 우승의 한을 풀었다. 전반에만 4타를 줄여 우...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10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앤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의 경기에서 6회 투구하고 있다. 류현진은 2회 말 솔로 홈런을 허용해 8경기 만에 첫 피홈런을 기록하기도 했으나 팀이 3-1로 앞선 7회 마운드를 넘겨주며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로버츠 감독 “올스타전 앞두고 류현진 등판 일정 조정할 수도”

메이저리그(MLB) 데뷔 이후 최고의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류현진(32·LA 다저스)이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리그 올스타에 선발될 가능성은 무척 높다. 현지 언론들은 이미 류현진의 올스타 선발을 당연시하며 그의 올스타전 선발 등판 여부에 주목하고 있다. 하지만 류현진이 올스타전 마운드에 설 수 있을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 현재 선발 로테이션대로라면 류현진은 7월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이는 다저스가 ...
16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GC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제33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 FR에서 이다연이 3번

이다연, 한국여자오픈서 역전 우승…통산 3승

이다연(22)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3승째를 수확했다. 이다연은 16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파 72)에서 열린 KLPGA 투어 기아자동차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총상금 10억원) 4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1개를 쳐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4언더파 284타를 친 이다연은 이소영(22)을 제치고 역전 우승을 거머쥐었다. 우승상금으로 2억5000만원을 받는다. 1라운드에서 이븐파로 공동 25위로 시작한 이다연은 조금씩 순위를 끌어 올려 우승 경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