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신안군

    시군 소식 신안군

    신안 가거도 앞바다 일본명 '암초' <br>80년만에 국적 찾았다

    국토의 최서남단 신안군 가거도 바닷속에 모습을 드러낼 듯 묻혀있는 한 암초가 80년 만에 국적을 찾았다.특히 일본 이름이 붙여진 이 암초는 우리나라 땅임을 표시하기 위해 사비를 들여 '한국령'이라는 비석까지...

    신안 섬서 일제 땅굴 무더기 발견

    신안군 자은면 한운리 깃대봉 일원에서 땅굴이 무더기로 발견됐다. 신안군은 "한운리 깃대봉 일원에서 일제 강점기 때 섬주민들을 징용해 굴착한 땅굴 16개와 벙커가 발견됐다"고 31일 밝혔다. 인근 비금면 ...

    "신안군 '의결 예산서' 멋대로 변조"

    신안군이 군의회에서 의결한 올해 세입ㆍ세출 예산서를 임의로 변조한 것으로 전해져 물의를 빚고 있다. 특히 군은 의회가 의결한 예산 내용을 변조해 멋대로 감액ㆍ증액하는가 하면 예산 부기 수정, 과목 변경, ...

    신안 '튤립 꽃 단지' 조성

    '1004의 섬' 신안군이 임자도에 대규모 '튤립 꽃 단지'를 조성한다. 신안군은 "대파 주산단지인 임자면 일대 3만여평에 2억여원을 들여 7종의 튤립을 재배하는 대규모 재배단지를 올해 조성할 계획"이라...

    신안보건소 예정지 변경 논란

    착공을 눈앞에 뒀던 신안군보건소의 신축 예정지 변경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신안군은 "지난 해 목포시 만호동에 있는 보건소를 압해면 신장리로 이전키로 하고 도시계획 사업지구로 지정하는 등 행정적인 절차...

    압해 송공산 남쪽 2만8천㎡ 규모 신안 '분재 예술 생태공원' 조성

    신안군에 '분재 예술 생태 공원'이 조성된다. 신안군은 "'100년을 바라보는 섬 공원화' 사업으로 자연 친화적 테마형 분재 예술 생태 공원을 올해 안에 마무리할 예정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신안 오늘부터 야간뱃길

    신안군지역 여객선 야간 뱃길 시대가 18일 열린다. 신안군은 "18일 오후 10시에 지역 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압해면 신장리 선착장에서 압해농협과 '여객선 야간 운항 협약 체결식'을 갖고 ...

    <새해 다짐>박우량신안군수"'24시간 여객선' 체계 구축"

    신안군은 올해 열악한 재정, 인구감소와 고령화, 기반시설 미흡 등 신안 지역의 낙후 극복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특히 편안한 섬 나들이가 가능한 군수 전용 행정선을 팔기로 하는 등 솔선수범과 혁신적인 마인드로...

    폐기물 제로 운동 신안군 적극 전개

    신안군이 영농 폐기물 없는 친환경 군 만들기에 발 벗고 나섰다. 신안군은 "자연경관이 수려한 다도해를 더욱 아름답고 깨끗한 섬으로 가꾸기 위해 집중 수거의 날을 정하고 영농 폐기물 수거 장려금 인상 등을 ...

    신안 야간 뱃길 열린다

    827개 섬으로 형성된 신안군에 야간 뱃길 시대가 열린다. 신안군은 "시간과 관계없이 여객선을 운항토록 하고 여객선사의 적자분을 군에서 지원해 주는 것을 골자로 하는 '야간운항여객선지원조례'를 제정, 조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