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 C
Gwangju, KR
2019년 8월 21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오피니언 취재수첩

취재수첩

우리는 언제든 사과를 받아들일 준비가 돼 있다

광복절을 하루 앞둔 날이자 위안부 기림의 날이었던 지난 14일, 광주시청 평화의 소녀상 앞에 일제 전범을 진심으로 뉘우치고 사과하며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려는 일본 국민이 섰다. 아베 정권의 야욕 아래 왜곡되고 숨겨져 왔던 일제 침략사를 제대로 배우고, 피해자들의 아픔을 공감하기 위해 모인 '한국에서 배우는 역사기행단' 나가사키 지역민 12인이었다. 이들은 이날 평화의 소녀상 앞에 헌화하며 사죄했다. 아울러 광주 시민들은 기꺼이 그들의 진심 어린 사과를 받아들이고 함께 웃으며 평화에 대해 이야기를 ...

영화는 영화다? ‘주전장’에는 현실 담겼다

전례 없이 소용돌이치고 있는 한·일 관계 속에서 이틀 후면 74주년 광복절을 맞는다. 그 어느 때보다 일제강점기 역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시기이기도 하다. 이를 방증하듯 지난달 25일 개봉해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다루고 있는 영화 '주전장'이 개봉 2주 만에 관객 2만명을 돌파했다. 불과 전국 60여개의 상영관에서만 상영되는 것을 감안한다면 상당히 이례적이다.이에 '주전장'은 독립·예술영화 좌석점유율 1위 자리를 지키며 일본군 '위안부' 문제는 물론, 한·일 간 관계에도 뜨거운 관심을...
최황지 기자

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와 광주

발이 수면 아래에 닿지 않는 상태에서 몸을 거꾸로 돌려 현란한 발연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호흡이 가빠지는 상태에서도 물 위에선 심사위원들을 향해 앙증맞은 표정을 연기해야 한다. 겉보기와는 달리 강철 체력이 필요한 '아티스틱 수영' 이야기다. 물에 가라앉지 않기 위해 쉴 새 없이 손발을 움직여야 하기 때문에 체력이 필수다. 또한 근력, 지구력, 균형감, 유연성 등이 필요해 물에서 하는 스포츠 중 제일 까다롭다. 그러나 체력이 자산인 젊은이들만 즐길 수 있는 스포츠는 아닌 듯 보인다. 7일 광주FINA...
이한나 기자.

이미 우리가 이기고 있다

일본의 연이은 경제 도발에도 우리의 대열은 흐트러짐이 없다. 지난달 20일부터 매주 토요일 서울시 광화문광장 등에서 열렸던 '아베규탄 촛불문화제' 참가자 수가 점점 더 많아지더니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가 있고 다음날 열린 3차 촛불문화제에서는 1만5000명이라는 최다 참가자 수를 기록했다. 찌는 듯한 폭염을 뚫고 모인 촛불 시민 1만5000여명은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적반하장식' 조치라며 일본을 강도 높게 비판했고 우리 정부에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을 즉각 파...

장성 교무행정사 죽음 뒤늦은 산재신청이지만…

장성 모 사립고등학교 교무행정사 정모(당시 29·여)씨의 산업재해 신청이 지난 22일 우여곡절 끝에 마무리됐다. 정씨가 숨지고 7개월여 만이다. 그는 작년 1월께 교내 부조리를 국민신문고에 올렸다가 신원이 유출돼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했다. 세 차례 자살시도를 할 만큼 정신적인 고통을 겪다 결국 고인이 됐다. 이날 전국여성노동조합 측은 근로복지공단 광산지사 앞에서 산재 신청과 함께 승인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지난 7개월 간 교육당국과 정씨가 근무했던 학교 측의 무책임함, 비협조로 산재 신청...

어떤 공연이 광주를 대표하는가?

세계수영대회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기도 전에 광주 지역 예술 단체들이 분주해졌다. 그들 어깨 위엔 수영대회 전까지 '광주를 대표하는' 공연을 만들어야 한다는 일종의 책무가 묵직이 얹혔다. '예향‧문화 도시 광주'를 만들고자 단체들은 너나 할 것 없이 '브랜드 공연'을 외치며 '광주만의' 것을 발굴해 내느라 정신 없었다. 그 어느 때보다 홍보에도 열을 올렸다. 거리엔 '브랜드 공연'을 홍보하는 전단이 줄지어 걸렸고, 버스 의자에 앉아서도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 개최를 기념'하는 공연의 광고를 심심찮게 ...
오선우 기자

수영대회를 망치는 연맹과 지자체의 안일함

'2019FINA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개막 4일째를 맞았다. 15일 오전 11시 기준 대한민국은 지난 13일 여자 1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김수지 선수의 값진 동메달에 힘입어 공동 10위에 올라 있다. 이에 '겨우 동메달 하나로 개최국 체면이 서겠나', '창피하다'는 반응이 많지만, 일단 이번 대회에서 한국 수영이 마주한 현실을 알게 되면 저절로 눈물이 왈칵 솟구칠 것이다. 홍길동이 '호부호형'하지 못했던 것처럼, 우리나라 선수들은 자신이 대한민국 수영 국가대표임을 알릴 수가 없다. 대한수영연...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근로정신대

최근 일본 정부가 강제동원 문제에 대한 경제 보복 조치로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 규제에 나서면서 한국에서는 일본 제품 불매운동의 바람이 전례 없이 거세지고 있다. 지난 1일 청와대 국민청원에 게시된 '일본 경제 제재에 대한 정부의 보복 조치를 요청합니다'라는 청원에는 이미 3만2000명 이상이 동의했고, SNS와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는 일본 여행 취소표 인증샷이 올라왔다. 이밖에도 일본 제품 블랙리스트도 활발하게 공유되는 등 이번 사건으로 인한 국민들의 노여움과 문제의식이 얼마나 큰지 여실히 ...

‘단벌신사’가 된 광주FC 사령탑

광주에 '축구 돌풍'이 불고 있다. 시민구단 광주FC가 올 시즌 개막 후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다. 11승 6무를 기록하며 17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하고 있다. K리그 1·2부를 통틀어 한 번도 고개숙인 적이 없는 유일한 팀이다. 광주의 환골탈태다. 작년 리그 5위로 시즌을 마감한 광주가 올 시즌 기업구단인 2위 부산 아이파크와 승점 격차를 7점까지 벌리면서 1부 리그 승격을 정조준 하고 있다. 상승세 원동력에는 강한 '원팀' 마인드가 자리잡고 있었다. 광주의 숙원이었던 축구전용구장과 선수단 ...

DMZ평화인간띠잇기와 남북미 정상회동

지난달 30일 분단의 현장인 판문점에서 남북미 정상이 만났다. 두사람의 만남을 뒤에서 지원했던 문재인 대통령도 자유의 집 앞에서 트럼프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맞았고 서로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베트남에서 열린 2차 북미회담 이후 북-미, 남-북 간 냉랭한 분위기가 이어지던 중 그야말로 깜짝 회동이었다. 남북미 정상이 한자리에, 그것도 갈등과 반목의 상처를 지닌 판문점에서 역사적 만남을 갖게 되다니 남북미 평화를 간절하게 바랐던 국민들에게는 무척 반갑고도 기쁜 소식이었다. 고속버스 터미널에서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