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 C
Gwangju, KR
2019년 6월 27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사회 날씨

날씨

광주·전남 장마 시작… 26일부터 최대 80㎜

광주·전남 지역이 26일 오전부터 장마 영향권에 들며 최대 8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광주지방기상청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은 장마전선이 점차 북상하면서 26일 오전 남해안, 오후에는 남부지방에 위치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 남서해안에서부터 시작된 비는 이날 오후 점차 전 지역으로 확대된 뒤, 일본 남부로 이동하면서 27일 오전 서쪽 지역부터 그칠 예정이다. 광주·전남의 예상 강수량은 10~60㎜로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등 많은 곳은 80㎜ 이상 오는 곳도 있겠다. 특히 26일 오후 6시부...
기상청은 한반도 주변 기압계와 해빙 면적을 분석한 결과 올여름 장마는 일주일가량 늦어질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기상청 제공.

“지각한 장마” 평년보다 일주일 늦어… 7월 초 시작

올해 여름 장마는 예년보다 일주일 늦은 7월 초에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다음 달 초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한반도에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될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1981년부터 30년간 장마 시작일을 살펴보면 중부지방은 6월24~26일, 남부지방은 6월23~26일, 제주도가 6월19~20일로 나타났다. 장마 기간은 모두 32일가량으로 비슷하다. 현재 장마전선은 동중국해상에서 일본 남쪽해상에 이르는 북위 30도 부근에서 동서로 위치하며 남하와 북상을 반복, 일본 남부에 영향을 주고 있다....
10일 오전 출근길 내리는 비에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뉴시스

“오랜만에 선선하더니…” 광주·전남 11일까지 비

광주·전남 일부 지역을 비롯한 전국에 비가 내리며 한낮 기온이 뚝 떨어졌다. 지난 9일 오후 6시30분께부터 흑산·홍도 방면 서해남부먼바다에서부터 시작된 비는 10일 오전 1시께 서해안에 상륙하며 전국으로 확대됐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강수량은 구례 성삼재 13.5㎜, 광양 백운산 5.5㎜, 곡성 5.5㎜, 광주 1.5㎜, 담양 0.5㎜, 순천 0.5㎜, 목포 0.2㎜ 등을 기록했다. 이번 비는 11일 오후까지 내릴 예정이며, 광주·전남 예상강수량은 10~50㎜이다. 비가...
지난해 7월 광주 광천사거리 횡단보도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며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강한 비·바람 한반도 강타… 광주 20~70mm

현충일을 포함한 징검다리 휴일의 시작부터 강한 비·바람이 동반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광주지방기상청은 6일 오후 12시께부터 서해남부 흑산도 해상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한데 이어, 오후 3시를 기점으로 흑산도·홍도, 무안, 신안, 목포, 영광, 함평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했다고 밝혔다. 중국 중부지방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시작된 비는 이날 오후 6시를 전후로 광주·전남을 비롯한 내륙 전역에 확대된다. 이 비는 7일 오후까지 내리며 광주·전남의 예상 강수량은 20~70mm로 남해안 등 많게는...
4일 오전 11시를 기준으로 광주와 전남 5개 시군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광주지방기상청 제공

“또 뜨거워진 광주·전남”… 6일부터 폭풍우

광주·전남에 불볕더위가 또다시 찾아왔다. 광주지방기상청은 4일 오전 11시를 기점으로 광주와 나주, 순천, 광양, 구례, 곡성 등 5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16시 기준 광주 서구 풍암동이 32.9℃로 가장 높았고, 곡성 32.7℃, 순천 32.3℃, 나주 32.2℃, 구례 32.2℃ 등을 기록했다. 불볕더위는 5일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5일까지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아침 기온은 복사냉각 때문에 떨어지고, 낮 기온은 일사에 의해 33℃까지 올라 낮과 밤의 기...
지난해 8월 한 달여 간 이어진 폭염 특보 기간 중 광주 서구 금호터미널 앞 무진대로가 뜨겁게 달궈져 이글거리고 있다.

기상청 “올여름 더위 평년 수준… 작년 같은 폭염은 없어”

5월 중순부터 이른 더위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올여름에는 지난해와 같은 기록적인 폭염은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그러나 들여다보면 지난해 만큼은 아니지만 무더위는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3일 '2019년 여름(6~8월) 3개월 전망'을 발표하고 올 여름 기온은 예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동준 기상청 기후정책과장은 "낮 최고 기온이 33도 이상인 폭염은 적잖이 발생하겠지만, 역대 최고기온을 경신한 작년보다는 폭염의 강도와 빈도가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김동준 기상청 기후예측과장이 23일 오전 서울 동작구 기상청에서 '2019년 여름철 기상전망'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올 여름은 기온은 대체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겠으며, 변동성은 클것으로 강수량은 6월에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고, 7월과 8월도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지역적 편차가 크겠다"고 말하며 "태풍은 평년 수준인 1~3개 정도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겠다"고 전망했다.뉴시스

광주·전남 올여름 기온↑…강수량은 다소 늘 듯

올 여름 광주·전남 지역은 평년보다 높은 기온을 보이는 불볕 더위가 예상된다. 다만 강수량이 다소 늘면서 지난해와 같이 폭염이 장기간 지속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23일 광주기상청이 발표한 여름철 기상 전망에 따르면, 광주·전남 지역의 6월 기온은 평년(21.3도)보다 높겠다. 7~8월 평균 기온도 평년(24.7도·25.8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강수량은 6월에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적겠고, 7~8월에는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지역에 따른 편차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6월 전반에는 ...
5·18민주화운동 전야제가 치러지는 17일과 기념식, 범국민대회 등이 진행되는 18일 광주에 최대 60㎜의 비가 올 것으로 예보돼 대비가 필요하다.

5·18 추모의 광주…17일 밤부터 최대 60㎜ 비

폭염과 함께 5·18민주화운동 39주기를 맞은 광주는 여러 가지 의미로 뜨겁다. 역대 가장 빠른 폭염이 찾아온 광주·전남에 연일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 15일 오후 3시를 기점으로 광주에 발효됐던 폭염주의보는 16일 오후 6시 해제됐다. 폭염 특보는 해제됐지만 낮 시간 강한 일사가 더해지면서 광주 서구 풍암동 등은 이날 올해 최고기온을 다시 한번 경신했다.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16일 오후 4시 기준으로 광주 서구 풍암동 32.2℃, 담양 31.4℃, 곡성 30.9℃, 구례 30.7℃,...
15일 광주 풍암동 낮 최고기온이 33.1도까지 올라가는 등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됐다. 사진은 이날 기온분포 및 폭염 원인 현황. 광주지방기상청 제공.

“빨라도 너무 빠르다”… 광주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

역대 가장 빠른 더위가 찾아왔다. 15일 오후 3시를 기해 광주광역시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됐다. 이는 2008년 6월1일 폭염 특보가 도입된 이후 가장 빠른 폭염주의보 발표다. 지금까지 폭염 특보가 가장 빨리 발효된 기록은 5월19일로, 2016년 5월19일 경기 동북부지역에 이듬해인 2017년 5월19일 대구광역시 및 경상도 일부 지역에 폭염 특보가 내려졌다. 이날 광주 대표 관측 지점에서 측정한 기온은 오후 3시 기준 30.3도이다. 자동기상관측장비에서 측정한 비공식 기록에 따르면 광주...
낮 최고기온이 30도까지 올라가는 초여름 날씨에 시민들의 옷차림이 가벼워지고 있다.

“초여름 날씨 계속” 광주·전남 낮 기온 30도 육박

한낮 최고기온이 30도에 육박하는 등 광주·전남지역에 때 이른 초여름이 찾아왔다.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14일 아침 최저기온이 광주 17℃, 목포 17.1℃, 여수 17.5℃, 순천 17.9℃ 등을 기록하며 평년보다 4~5도 가량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광주 서구 풍암동은 이날 낮 최고기온이 31.1℃까지 올라갔다. 전남에서는 나주가 29.5℃, 광양이 29.2℃로 가장 높았다. 일찌감치 시작된 초여름 날씨는 당분간 지속될 예정이다. 15일과 16일 역시 아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