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 C
Gwangju, KR
2019년 6월 26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교육 광주시교육청

광주시교육청

광주시교육청과 전남도교육청 전경.

내년 공립교사 광주 77명, 전남 602명 선발

2020년 광주·전남 지역에 679명의 공립교사가 새로 선발된다. 광주가 77명, 전남이 602명이다. 25일 광주·전남 시·도교육청이 발표한 2020학년도 공립 유·초·특수·중등 교사 임용후보자 선발시험 공고에 따르면 광주는 유치원 9명, 초등 10명, 특수 유치원 1명, 특수 초등 5명, 중등 52명 등 모두 77명(장애인 구분 모집인원 포함)을 선발할 예정이다. 초등 교사는 교육부 배정 정원이 감소했으나 퇴직자와 학교(급) 신·증설 등에 따른 수요를 반영해 올해 수준(10명)을 유지했다. 공...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광주시교육청 제공

“광주다운 교육, 노후 청사 이전 등에 집중하겠다”

직선 3기 1주년을 맞은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25일 "앞으로 3년 안에 3대 현안을 우선 해결하는데 매진하겠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진로체험센터 건립, 광주학생독립운동과 5·18정신을 계승하는 '광주다운 교육' 강화, 노후 청사 이전을 3대 과제로 제시했다. 이어 장 교육감은 "남은 임기에도 오직 아이들만 바라보고 함께 걸어가는 광주교육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장 교육감과의 일문일답이다. -1년이 지났다. 그동안을 돌아본다면. △벌써 1년이 지났다.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서...

인사) 광주시교육청

◇3급 전보 △금호평생교육관장 양주승 ◇3급 승진 △광주학생교육문화회관장 권래용 ◇4급 전보 △광주 동부교육청 행정지원국장 송왕근 △광주시교육연수원 총무부장 민묘자 ◇4급 승진 △광주광역시교육연수원 행정연수부장 현경식 ◇5급 승진(교육행정) △광주제일고등학교 행정실장 이선희 △광주선명학교 행정실장 이은진 △수완중학교 행정실장 문병열
광주시교육청 전경.

광주교육청 진로진학 유공교원 국외연수 ‘논란’

광주시교육청의 진로진학 유공교원 국외연수를 두고 적정성 논란이 일고 있다. 19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시 교육청은 진로진학 분야에서 실적이 우수한 교사 18명을 선발, 6박8일 일정으로 동유럽 해외연수를 실시할 예정이다. 사업비 4000만원이 투입된다. 연수 대상은 일반고 교사가 16명으로 대부분을 차지하고, 1명은 마이스터고, 1명은 대안 특성화고 소속이다. 또 절반 이상은 교육연구부장 등 진학 관련 보직교사들이다. 교육 경력 5년 이상의 고교 교원으로 최근 3년(2016~2018)간 진로진학...
광주시교육청 전경.

상무중·치평중 통합추진위 구성…공론화 첫 단추

광주시교육청이 서구청과 추진 중인 '학교통합을 통한 생활SOC 복합화사업'이 학부모, 학생들의 거센 반발로 진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학생·학부모·주민의 공론화 첫 단추 격인 통합추진위원회가 구성됐다. 19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시교육청과 서구청은 전날 사회적 논의 기구인 '적정규모 학교 육성 상무중·치평중 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 구성을 완료했다. 추진위는 앞으로 학생·학부모·지역주민들의 의견이 적극 반영된 민주적 절차에 따라 상무중·치평중 통합 논의를 진행해 나갈 방침이다. 추진위는 모두 ...
광주시교육청 전경.

상습 성추행’ 광주 교육공무원 해임…고무줄 잣대 논란

지난해 잇따른 '스쿨 미투'로 홍역을 치렀던 광주에서 또 다시 교육공무원이 신체적 접촉이 포함된 상습 성추행으로 구속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교육당국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 채 해당 공무원에 대한 징계수위를 당초 정직 2개월에서 해임으로 올려 학교 현장에서 퇴출시켰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언어적 성희롱만으로도 중징계가 내려진 지난해 스쿨 미투 사건에 비춰볼 때 애초부터 너무 솜방망이 처벌을 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과 함께 "교육청의 잣대가 오락가락한 고무줄 같다"는 비아냥이 나오고 있다. 19일 광주시...
광주시교육청 전경.

광주 매입형 공립유치원 확충 본격화… 교사 ‘해고 사태’ 빚나

광주시교육청이 사립유치원을 공립으로 전환하는 '매입형 공립유치원' 사업을 본격화하면서, 기존 교사들의 해고사태 논란이 수면위로 떠오르고 있다. 기존 사립유치원 교사들과 직원들은 공립 전환시 고용 승계가 이뤄지지 않아 그야말로 하루아침에 일자리를 잃게 되기 때문이다. 이에 이들 사이에서는 "안그래도 열악한 처우의 유치원 교사들을 두 번 죽이는 것"이라며 강한 반발 조짐이 일고 있다. 반면 교육당국은 생각보다 느긋하다. 공립교사 일자리가 늘어남에 따라 오히려 유아 교사 처우가 개선될 것이라는 발언 외...

유노윤호 다국적 팬클럽, 모교 광일고에 새 음반 기증

그룹 '동방신기'의 멤버 유노윤호의 다국적 팬들이 유노윤호의 첫 싱글앨범 80여 장을 모교인 광일고등학교에 기증했다. (사진) 유노윤호는 이 학교 19회 동문으로, 2004년 졸업했다. 유노윤호의 중국·일본·국내 팬모임인 '나는 유노윤호팬이다'는 "모교의 후배들에게 제일 먼저 새 음반을 선물해주고 싶었다"며 "팬들에게 인간적으로 진실된 모습으로 대하는 훌륭한 인성과 세계적인 실력을 겸비한 유노윤호에게 학창시절 가르침을 주신 선생님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유노윤호는 지난 12일 첫 솔로앨...
광주시교육청 전경.

광주교육청, 교직원 대상 교실 속 성평등 토크 콘서트 개최

광주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이 관내 교직원들의 성인지 감수성 향상을 위해 '인문학으로 여는 교실 속 성평등' 토크 콘서트를 지난 17일 광주시창의융합교육원에서 개최했다. 이 연수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의 협력을 통해 운영되는 과정으로 전문 사회자(최광기 토크컨설팅 대표)진행하고 영역별 전문가(문학 정창권, 미술 이충열, 음악 홍금단)가 참여했다. 인문학 속 다양한 젠더 이야기를 통해 서로 간의 차이를 인정하고, 다름에 대해 이야기 해 봄으로써 학교 내 성평등 문화 실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

광주 상무중·치평중 통폐합 “원점 재검토” 촉구

복합문화센터 건립을 전제로 한 광주 상무중과 치평중 통폐합이 지역 교육계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반발이 거세지고, 주민들과 교육단체 간 찬반도 엇갈리면서 사회적 합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교육 시민단체인 학벌 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은 18일 보도자료를 내고 "교육감 치적을 쌓기 위한 학교 통폐합을 원점에서 재검토하라"고 촉구했다. 시민모임은 "광주시교육청은 통폐합 명분으로 학령인구 감소 추세를 내세우지만, 상무중과 치평중은 교육부가 정한 적정 규모 학교 육성 추진 권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