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진 “민주당 호남우롱 말바꾸기 행태 개탄”

민생당 광주 서구갑

86

김명진 (사진) 민생당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후보는 “이해찬 대표와 더불어민주당의 호남우롱 말바꾸기 행태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지난 8일 이해찬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와 선대위 주요인사들이 대거 광주를 방문해 ‘방사광가속기 전남 유치’ 등 광주·전남 숙원 사업들에 대해 뭐든 다해줄 것처럼 말잔치를 벌였다”면서 “그런데 공약한지 불과 반나절만에 손바닥 뒤집듯 발언을 번복하며 철회했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시민들 시선은 아랑곳 않고 진흙탕 막장 추태의 경선을 치르더니 이제는 지역의 숙원사업들을 가지고 말장난 하는 민주당의 행태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며 “이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의 호남우롱 말장난 행태에 대해 송갑석 후보는 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이자 민주당 광주시당위원장으로서 입장을 분명히 밝히라”고 말했다.

김 후보는 “선거전 행태가 이럴진데 민주당 싹쓸이로 선거가 끝나면 호남은 찬밥 대접을 면치 못할 것”이라며 “경쟁구도를 만들어 민주당을 견제해야 호남을 우습게 보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수진 기자 sujin.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