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엑소·있지와 첫 음악방송

384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한 가수 임영웅. MBC 제공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한 가수 임영웅. MBC 제공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진(眞)인 트로트가수 임영웅이 첫 음악방송 출연 소감과 팬들을 위한 공약을 공개했다.

임영웅은 5일 매니지먼트사 ‘뉴에라프로젝트’를 통해 전날 방송된 MBC TV ‘쇼 음악중심’ 출연과 관련 “생각하지도 못했던 무대에 서게 돼 아직도 흥분과 설렘이 남아있다”고 했다.

“저는 트로트 가수다. ‘미스터트롯’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팬들의 응원 덕분에 ‘음악중심’ 무대까지 오르게 됐다”면서 “너무나 훌륭한 K팝 스타들과 함께 무대에 서게 돼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그룹 ‘엑소’ 수호, 강다니엘, 옹성우, 세정, 그룹 ‘있지’ 등 인기 K팝 아이돌들과 한 무대에 선 임영웅은 “제가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방법은 K-트로트(TROT)가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한 장르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 나아가 세계의 음악팬들에게 K-트로트를 알릴 수 있도록 선배님, ‘미스터트롯’ 동료들과 함께 노력할테니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청했다.

이날 ‘음악중심’에서 임영웅은 최근 발표한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 무대 클립은 하루 만에 약 70만뷰에 육박하는 조회수, 1만2000개가 넘는 댓글을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누렸다.

임영웅은 “만약 제 무대 영상이 조회수 100만뷰를 넘는다면 ‘이제 나만 믿어요’를 직캠 라이브로 만들어서 여러분께 선물로 전해드리겠다”며 100만뷰 공약까지 제시했다.

‘이제 나만 믿어요’는 종합편성채널 역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우승자 특전곡이다. 히트 작곡가 조영수와 히트 작사가 김이나가 ‘사랑의 재개발’ 이후 임영웅을 위해 다시 뭉쳤다. 발매 직후 트로트 곡으로는 이례적으로 주요 온라인 음원사이트의 실시간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