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정배, 코로나 극복 5대 비상경제 대책

민생당 광주 서구을

23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천정배 민생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후보가 “코로나 비상경제 위기에 대응할 ‘워 룸(war room)’을 만들고 종합적인 비상경제대책을 준비해 실행에 옮겨야 한다”면서 △전 국민재난기본소득 100만원 지급 △중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한 이자동결·부채 탕감조치 시행 △최저임금 및 주52시간제 한시적 완화 △민간 기부를 통한 상생과 연대기금 조성 △정리해고를 막기 위한 특단의 고용대책 시행 등 5대 비상경제 대책 실행을 촉구했다.

천 후보는 SNS에 게시한 글을 통해 “전 국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0만원을 지급해야 한다”면서 “정부 발표 이후에 ‘하위 70%’가 국민 검색어가 될 정도로 선정기준과 소득역전을 둘러싼 논란이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고소득층에게는 자발적 기부를 유도하고, 연말 정산 시 세금감면을 축소하는 방식으로 환수하면 될 것”이라면서 “추경심사에서 차등 없는 전 국민 기본소득 지원으로 방향을 바꿔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수진 기자 sujin.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