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드래곤즈, ‘코로나 극복’ 지역상권 살리기 동참

구단 SNS 통해 업체 홍보 등 'FS 클라스' 프로젝트 시행

49
전남드래곤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전남드래곤즈 FS 클라스' 프로젝트. 전남드래곤즈 제공
전남드래곤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전남드래곤즈 FS 클라스' 프로젝트. 전남드래곤즈 제공

프로축구 K리그2의 전남드래곤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섰다.

전남드래곤즈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전남드래곤즈 FS 클라스’ 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지역이 살아야 구단도 산다는 생각에 지역상권을 회복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전남드래곤즈 마스코트 철룡이와 직원들이 지역 소상공인들을 찾아다니며 ‘힘내세요. 전남드래곤즈가 여러분과 함께합니다’라는 응원 멘트와 함께 전남 선수들의 친필 유니폼과 패키지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또 구단 SNS를 통해 방문한 소상공인 업체를 홍보하고 소상공인 업체를 방문한 손님들에게는 구단이 업체에 제공한 기념품을 선착순으로 지급한다.

전남드래곤즈는 코로나19 소멸시까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에 소상공인 업체를 방문해 응원하고, 매일 1개 업체를 SNS를 통해 홍보할 예정이다.

조청명 전남드래곤즈 사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구단도 힘들지만, 그동안 구단을 사랑해주고 응원해준 지역민들이 더 어려운 처지에 놓인 만큼 지역 소상공인들과 상생한다는 마음으로 시작하게 됐다”며 “많은 기업과 지역민들이 함께한다면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지역 소상공인 여러분들께서도 힘내시기 바란다”고 응원했다.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