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광어·전복회 ‘드라이브 스루’ 판매 등장

'코로나19' 침체 수산물 소비 촉진

45

광어·전복회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판매 현장. 완도군 제공
광어·전복회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판매 현장. 완도군 제공

완도군은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된 지역 수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광어·전복회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판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드라이브 스루 판매는 완도군 수산경영인연합회 주관으로 4~5일 신지면 수산경영인협의회 사무실 인근 도로에서 진행한다.

판매 품목은 광어회(450g)와 전복회(3미)로 각각 2만원, 2만5000원 등 저렴한 가격에 제공한다.

가격을 낮추기 위해 수산경영인회 회원들이 직접 손질과 포장을 맡았다.

완도군의 전복 생산량은 연간 1만5000t으로 전국 생산량의 73%, 광어는 전국 생산량의 32%를 차지하고 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소비가 침체돼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농어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광어·전복회 드라이브 스루 판매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면서 어가를 돕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완도=최경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