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인애, 긴급재난지원금 정책 비판…”국민 살리는 정부 맞나요”

245
배우 장미인애. 뉴시스
배우 장미인애. 뉴시스

탤런트 장미인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정부의 긴급 가계생계지원 정책을 비판했다.

장미인애는 30일 인스타그램에 정부가 소득 하위 70% 가구에 100만원(4인가구 기준)의 생계지원금을 지급하는 방안을 내놓은 기사를 링크했다.

그러면서 “짜증스럽다, 정말. 우리나라에 돈이 어디 있느냐. 우리나라 땅도 어디에 줬지? 국민을 살리는 정부 맞나요”라고 썼다.

또 “저 100만원의 가치가 어떤 의미인가요. 뉴스 보면 화가 치민다. 저 돈이 중요해”라고 적고 ‘#재앙’ ‘#재난’ 등의 해시태그를 남겼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