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주택건설協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3개월 임대료 50% 인하”

"3개월 임대료 50% 인하"

11

대한주택건설협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고 23일 밝혔다.

협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상가 임차인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협회가 보유하고 있는 주택건설회관의 상가 임대료를 이달부터 5월까지 3개월 간 50% 인하한다.

박재홍 대한주택건설협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감당하기 힘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택건설회관 상가 임차인들과 고통을 분담한다는 차원에서 임대료를 인하키로 했다”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번 임대료 인하가 상가 임차인들에게 작은 위안과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전국의 7700여 주택건설업체를 회원으로 두고 있는 단체로, 정부권한위탁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코로나19 성금기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박간재 기자 kanjae.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