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신세계 신임 대표이사에 이동훈 총괄임원 선임

박인철 관리담당, 관리이사에 선임

13

㈜광주신세계 신임 대표이사에 이동훈 총괄임원이 선임됐다.

㈜광주신세계는 23일 제25기 주주총회’를 열고 재무제표, 사내 이사 선임 등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주주총회 이후 개최된 임시 경영이사회에서 이동훈 총괄임원이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이 신임 대표는 마산 출생으로 홍익대 국어국문학과를 전공했으며 1993년 ㈜신세계에 입사했다.

신세계 마산점 마케팅 과장으로 마케팅 최일선에서 기획업무를 도맡아왔다. 이어 백화점 신규사업본부 하남점 수석부장을 역임하고 이후 의정부 점장과 영등포 점장을 역임하면서 신세계 그룹 내부에서는 마케팅 및 신규사업 분야에 정통한 핵심인재로 알려져 있다.

이 대표는 “지역1번점 위상의 걸 맞게 지역과 함께 성장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며 “현실 안주가 아닌 적극적인 변화를 통해 백화점 경쟁력 강화를 위해 차별화된 브랜드 유치 등 최신 트랜드에 맞게 지속적으로 개선해 방문객들이 쇼핑을 해도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인철 광주신세계 박인철 관리담당은 관리이사로 선임됐다.

박 관리이사는 담양 출신으로 전남대 행정학과를 졸업했으며 1996년 ㈜신세계에 입사했다.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김해나 기자 haena.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