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광주’ AI집적단지 전문인력 채용

341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광주시는 인공지능(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 추진을 위해 전문 인력을 채용한다고 15일 밝혔다.

채용은 16일부터 30일까지 15일간의 공고를 시작으로 4월 중에 최종 임용한다.

일반직 9명, 전문직 1명, 계약직 1명 등 총 11명을 우선 채용하며, 오는 2024년까지 연차별로 총 72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인공지능산업 융합사업단은 3순위까지 예비합격자를 선정하고 고득점자 순으로 최종 합격자를 결정해 최종 임용을 확정한다.

올해는 1차 년도 사업으로 △인프라(창업동, 실증동, 데이터센터) 구축 △실증장비 도입 △창업 108개사 지원 등 목표달성을 위해 전문인력 채용을 중점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단은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필기시험을 제외해 추진하되 전문인력 확보를 위해 면접시험을 강화하며 직무 중심의 블라인드 면접을 원칙으로 객관성 확보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지난 1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공동으로 AI산업 융합사업단을 발족시켜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손경종 광주시 인공지능산업국장은 “전문 인력 채용을 통해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이 원활하고 속도감 있게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수진 기자 sujin.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