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94→80으로 바꾸면 마스크 생산 1.5배↑

38

정부가 마스크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필터가 상대적으로 많이 들어가는 KF94 대신 KF80 생산을 유도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양진영 차장은 12일 마스크 수급상황 브리핑에서 “KF94에서 KF80으로 생산을 전환하면 원자재량은 20% 감소하는 반면, 생산량은 최대 1.5배 증가한다는 통계가 있다”며 “공급량을 확대하기 위해 업체에 KF94보다 KF80 생산을 유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양 차장에 따르면 현재 마스크 생산량 중 KF80의 비중은 5% 미만이다. 90% 이상 대다수 업체가 KF94를 생산하고 있다. KF99도 2~3% 이내다.

양 차장은 “업체들에 KF94 생산의 경제성이 더 큰 것으로 보인다”며 “하지만 KF80엔 MB(멜트블로운) 필터 양이 KF94보다 덜 들어간다. 따라서 MB필터의 수급을 원활히 하고 업체가 필터 부족으로 겪는 어려움을 완화하고자 KF80의 생산을 유도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마스크 단일계약자인 조달청이 KF80 물량을 많이 수급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며 “업체도 일부 생산라인 변경을 통해 전환할 수 있다. 단, 94와 80에 들어가는 필터가 달라, 94 원자재가 소진되는 시점에서 전환하겠다고 밝힌 업체들도 있다”고 말했다.

생산 전환에 따른 비용 지원도 약속했다.

양 차장은 “전환에 따른 비용, 시설지원 등에 대해선 관계부처와 협조해 업체에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