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경찰 마스크 유통질서 확보 특별단속팀 가동

49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곡성경찰이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 공급 부족에 대비해 마스크 불법유통단속을 위해 형사, 지역경찰 등 ‘특별단속팀’을 운영하고 있다.

특별단속팀은 △마스크 매점매석 및 긴급수급조정조치 위반 행위 △공적 판매처에서 횡령 및 별도창구 판매행위 △유통과정에서 발생하는 마스크 누수 불법행위 등을 집중 단속하고 있다.

또 온라인 상에서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해 마스크를 대량으로 매수하는 행위에 대한 모니터링과 단속을 병행하고 있다.

경찰은 곡성농협 하나로마트와 우체국 등 판매현장 주변에도 순찰을 강화해 장시간 줄을 서서 기다리는 사이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국가적 위기 상황을 악용해 마스크 유통질서를 교란하는 위법행위에 대해 엄정 처벌할 방침”이라며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공조, 비정상 유통행위에 대해서는 계도를 통해 원활한 마스크 유통질서가 확립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영 기자 jinyoung@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