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광주 동남구을 이병훈·북구갑 조오섭 공천

    광주 북구을은 ‘재경선’ 요청

    1153
    더불어민주당 로고 편집에디터
    더불어민주당 로고 편집에디터

    광주 동남구을 이병훈 예비후보와 북구갑 조오섭 예비후보가 4·15 총선 더불어민주당의 공천을 받았다. 두 후보는 광주·전남지역 첫 민주당 공천자가 됐다.

    더불어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는 28일 2차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이병훈 예비후보는 김해경 예비후보를, 조오섭 예비후보는 정준호 후보를 누르고 경선에서 승리했다.

    이번 경선은 지난 26일부터 사흘간 권리당원 투표 50%와 일반 유권자 여론조사 50%를 합산한 뒤 여성·청년·정치신인 등에 대한 가점, 현역 의원 하위 20% 평가자 등에 대한 감점을 반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당초 이날 경선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었던 광주 북구을(이형석·전진숙)은 이형석 예비후보 측의 ‘전진숙 후보 신천지 교회 방문설’이 공관위 현장실사 결과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선관위 및 최고위원회에 ‘특정 후보 비상징계 후 재경선’을 요청하기로 했다.

    광주·전남지역 민주당 경선은 27∼29일 해남·완도·진도, 목포, 여수을, 3월 1∼3일 나주·화순, 고흥·보성·장흥·강진, 광주 광산갑 등에서 진행된다.

    한편 경선지역 선정이 미뤄졌던 여수갑은 강화수, 김유화 후보 간 2인 경선이 확정됐다. 주철현 예비후보는 탈락했다.

    박성원 기자 sw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