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진 “일하는 국회법, 21대 국회부터 적용돼야”

광주 서구갑 예비후보

13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김명진(사진) 민생당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7일 “‘일하는 국회법’ 발의에 적극 찬성하고 환영한다”고 밝히며 해당 법안이 “5월 임시국회에서 꼭 처리돼 21대 국회 임기 시작부터 적용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예비후보는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국회법 개정안, 일명 ‘일하는 국회법’이 문희상 국회의장의 대표 발의로 임시국회에 제출될 예정이다”며 “30%대에 불과한 법안처리율과 동·식물 국회로 국민들 보기 민망했던 20대 국회에 대한 반성이자 자기 혁신을 위한 고육지책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21대 국회는 싸움판 대결정치가 아닌 문제를 해결하는 정치, 패거리 이념정치가 아닌 민생우선정치, 뒷북 정치가 아닌 선제 대응 정치로 바뀔 수 있도록 견인해 국민들께 칭찬과 박수를 받는 정치가 시작되는 국회로 만드는데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곽지혜 기자 jihye.kwa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