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레미콘공업협동조합, 이웃사랑 성금 500만원 기탁

21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노동일)는 광주·전남레미콘공업협동조합(이사장 김호두)) 회원사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십시일반 모은 성금 500만원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사진)

이날 전달식에는 김호두 광주·전남레미콘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김상균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호두 이사장은 “회원들의 사랑과 나눔문화를 위한 자발적인 참여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을 통해 지역민의 사랑에 보답하며 지역사회의 신뢰를 받는 조합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광주·전남레미콘공업협동조합은 1994년 1월17일 설립돼 조합원사의 권익보호 및 복리증진을 도모하며 협동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조합원의 자주적인 경제활동을 조장하고 균형 잡힌 국민경제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중소기업 협동조합법에 의거, 운영되고 있다. 회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광주천 일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치는 등 다양한 기업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오선우 기자 sunwoo.oh@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