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소독제·친환경 마스크 나눔

78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된 가운데 25일 광주 광산구자원봉사센터 봉사자들이 25일 광주송정역 대합실에서 휴대용 손소독제와 친환경 마스크를 시민들에게 나눠주고 있다. 나건호 기자 gunho.na@jnilbo.com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된 가운데 25일 광주 광산구자원봉사센터 봉사자들이 25일 광주송정역 대합실에서 휴대용 손소독제와 친환경 마스크를 시민들에게 나눠주고 있다. 나건호 기자 gunho.na@jnilbo.com
나건호 기자 gunho.na@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