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동부권서도 ‘코로나19’ 신속 진단검사

국립여수검역소 지원

131
전남도청사 편집에디터
전남도청사 편집에디터

전남 동부권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가 진행된다.

전남도는 동부권 코로나19 진단의 신속성을 위해 국립여수검역소로부터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고 24일 밝혔다.

그동안 전남도 동부지역은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무안 전남보건환경연구원이나 타 지역 검사기관으로 의뢰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었다.

그러나 코로나19와 같은 긴급 상황이 발생할 경우 보건소 의뢰를 통해 국립여수검역소에서 진단검사를 실시할 수 있게 됐다.

검사 지연 예방과 검사 결과의 신속한 통보로 동부권 확진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졌다.

전남도는 누리집 등을 통해 감염 의심자가 신속히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민간 의료기관을 안내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환자 조기발견을 위한 촘촘한 감시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지난 20일 정세균 총리와 면담자리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선별진료소 음압에어텐트 55개 추가 설치와 전남 동부권 감염병진단검사 시스템 구축을 건의하기도 했다.

김성수 기자 ss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