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공장 제조공정 효율·고도화 지원 나선다

광주전남지방중기청

10

스마트 제조시설을 갖춘 광주·전남지역 중소기업에 대한 공정효율과 고도화 지원사업이 추진된다.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기존에 구축된 스마트공장의 고도화와 제조공정의 효율성 강화를 위한 ‘공정·품질 기술개발’ 1차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존에 ‘제품·공정개선 기술개발’과 ‘뿌리기업 공정개선’으로 분류해 운영되던 사업을 올해부터는 ‘현장형 기술·개발(R&D)’과 ‘혁신형 R&D’로 개편해 지원한다.

중기부는 올해 총 395억5000만원을 투입할 예정이며, 이번 1차 사업에는 195억원을 지원한다.

현장형 R&D사업은 제조 기업이 직접 생산하는 제품의 생산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공정개선 부분에 최대 1년간 총 사업비의 75%를 50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직접생산 확인증명서 또는 공장등록증을 보유하고, 최근 3년간 평균 매출액이 120억원 이하인 중소기업이 대상이다.

혁신형 R&D는 스마트공장 구축기업이 중소기업을 비롯, 산·학·연 기관과 협력해 스마트 공장 고도화 수준 향상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최대 2년간 총 사업비의 65%를 2억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스마트공장 수준확인서를 보유했거나 기존에 스마트공장을 구축한 중소기업이 대상이다.

1차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중소기업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http://www.smtech.go.kr)에서 온라인으로 3월1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문의는 중소기업 1357콜센터 또는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창업벤처과(062-360-9131)로 하면된다.

광주전남중기청 관계자는 “스마트공장을 구축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지원 한도가 큰 사업이 신설된 만큼 지역 내 스마트공장 구축기업이 적극적으로 사업에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