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교수·학자 100인, 우기종 후보 지지선언

목포 예비후보

375
우기종 민주당 예비후보. 편집에디터
우기종 민주당 예비후보. 편집에디터

대학교수·학자 100인이 24일 우기종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목포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대학교수·학자 100인 대표 이보형 교수는 현대사회가 빠르게 발전하는데 반해 목포는 ‘인구의 지속적 감소’, ‘급격한 고령화’, ‘전남 최하위권의 경제지표’, ‘부족한 일자리’ 등의 위험들이 “전통적 공동체 해체와 사회적 기반의 붕괴를 촉진시키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 교수는 이번 국회의원 선거가 “호남의 자립이라는 경제적 운명을 결정하는 선거”라며 “목포 역사상 첫 경제통 국회의원 예비후보 우기종을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우기종 예비후보는 이날 지지선언에 대해 “교수님과 학자들이 목포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분들입니다. 이분들과 함께 목포의 밝은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며 “살림살이 걱정, 일자리 걱정 없는 목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지지선언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 인원만 참가해 진행됐으며, 전 인원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소독제로 꼼꼼히 손을 소독했다.

김성수 기자 ss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