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초, 동계체전 크로스컨트리 금·은·동 싹쓸이

3㎞ 여자 13세 이하부 조다은 금ㆍ박수안 은ㆍ전다경 동
여수죽림초 강다현 스키알파인 회전 동메달

118
제101회 동계체전 크로스컨트리 3㎞ 여자 13세이하부 경기에서 화순초 박수안(은메달·왼쪽부터), 조다은(금메달), 전다경(동메달)이 메달을 들어 보이고 있다. 전남도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제101회 동계체전 크로스컨트리 3㎞ 여자 13세이하부 경기에서 화순초 박수안(은메달·왼쪽부터), 조다은(금메달), 전다경(동메달)이 메달을 들어 보이고 있다. 전남도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화순초등학교 크로스컨트리 선수들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에서 금·은·동메달을 싹쓸이했다.

화순초 조다은(4년)은 19일 강원도 평창군 알펜시아크로스컨트리센터에서 열린 대회 크로스컨트리 3㎞ 여자 13세이하부 경기에서 11분31초9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해 금메달을 차지했다.

같은 학교 박수안(6년)은 11분37초로 은메달을, 전다경(5년)은 11분38초7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여수 죽림초 강다현(3년)은 스키 알파인 회전 종목에서 고학년 언니들을 제치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강다현은 19일 용평리조트에서 열린 스키 알파인 회전 여자 13세 이하부 경기에서 1분19초18을 기록, 최예린(대구 사월초 6년·1분11초54), 장지민 (서울 리라초 4년·1분18초32)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강다현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참가한 동계체전에서 메달을 획득해 유망주로 떠올랐다.

이날 금 1·은 1·동메달 2개를 추가한 전남 선수단은 이번 동계체전에서 총 금 2·은 3·동 4개를 획득했다.

제101회 동계체전 스키 알파인 회전 여자 13세 이하부 경기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여수 죽림초 강다현. 전남도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제101회 동계체전 스키 알파인 회전 여자 13세 이하부 경기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여수 죽림초 강다현. 전남도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