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문호 “기자 개인 생각 아닌 여론 보도를”

함평군수 예비후보

237

정문호 더불어민주당 함평군수 예비후보 함평=서영록 기자 yrseo@jnilbo.com
정문호 더불어민주당 함평군수 예비후보 함평=서영록 기자 yrseo@jnilbo.com

정문호(사진) 더불어민주당 함평군수 예비후보는 18일 “군수 선거에 뛰어든 예비후보들은 본선을 치르기 위해 백방으로 뛰는 판에 모 주간신문은 자신들의 생각대로만 선거를 보도하고 있다”며 기자 생각이 아닌 여론을 보도해 달라고 지적했다.

정 예비후보는 “최근 모 언론이 민주당 후보 4명 가운데 A예비후보와 B예비후보의 양강 구도로 양보 없는 한판 승부를 펼치고 있다”고 보도한 것은 “정문호가 민주당 후보로 선택될 경우 본선에서 경쟁하기 힘든 만큼 다른 사람을 민주당 후보로선택하기 위한 역선택 음모론”이라고 제기했다.

정 후보는 이어 “선거법에는 언론이 각 후보자의 지지와 여론을 보도할 때는 정확한 데이터 없이 특정인이 마치 월등한 것처럼 보도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면서 “언론사는 군민을 현혹하는 보도에서 벗어나 함평을 평화롭고 행복한 고장으로 만들 수 있는 보도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함평=서영록 기자 yrseo@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