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형배 “항상 어르신들께 가르침 구할 것”

광주 광산구을 예비후보

64

민형배 예비후보 편집에디터
민형배 예비후보 편집에디터

민형배 더불어민주당 광산구을 예비후보는 22일 ‘더불어락광산구노인복지관’을 찾아 어르신들에게 설맞이 인사를 드렸다.

민 예비후보는 “더불어락 노인복지관은 다른 노인복지관처럼 단순히 복지 혜택을 누리는 것에 그치지 않고 마을공동체의 거점이 되고 있는 곳이다”며 “노인복지관을 거점으로 지역사회에 경험과 경륜을 나누고 계신 어르신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노인들은 “민형배 예비후보는 광산구청장 시절에도 일을 잘했으니 국회에 가서 정치를 잘 할 것으로 믿는다”며 “국회를 제대로 바꿔보라”는 덕담을 건넸다.

이에 민 후보는 “양로지례 필유걸언(養老之禮 必有乞言)이라는 말처럼 최고의 효도는 어르신들께 지혜와 가르침을 받는 것이다”며 “마을공동체의 주역이신 어르신들께 항상 가르침을 구하겠다. 걸언(乞言)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민 후보는 광산구청장 시절 더불어락 노인복지관을 세우고 어르신들 스스로가 자치회를 꾸려 복지관 운영에 참여하게 하고, 행정은 이를 지원하게 함으로써 노인복지의 패러다임을 바꿨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정대 기자 nomad@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