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서 펼쳐지는 ‘가성비 갑’ 공연·전시 눈길

국립광주박물관, 24일~27일 '설맞이 문화 한마당'
광주시립미술관, 26일 오후3시 '미술관 가족음악회’
국립광주과학관, 쥐띠 해 특성 살린 다채로운 프로그램
국립남도국악원, 주민·귀성객 위한 신명나는 특별공연

406
국립광주과학관 로비에서 명절 특별행사로 사물놀이 공연이 이루어지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과학관 제공 편집에디터
국립광주과학관 로비에서 명절 특별행사로 사물놀이 공연이 이루어지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과학관 제공 편집에디터

경자년 설 연휴는 주말이 끼어 있어 아쉬움이 크지만 대체휴일까지 나흘간의 휴일이 주어진다. 지친 몸과 마음을 추스르고 행복을 충전하기에 충분하다. 어떤 이들은 설 연휴 동안 여행을 떠나기도 하지만 여유가 없더라도 주변을 돌아보면 가성비 높은 문화향유의 기회가 많다. 설 연휴동안 광주·전남의 다양한 문화공간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즐거움을 만끽하고 교육까지 챙길 수 있는 공연과 전시가 마련돼 있기 때문이다.

●국립광주박물관=국립광주박물관은 24일부터 27일까지 ‘2020년 설맞이 우리 문화 한마당’을 개최한다. 설 연휴 기간 국립광주박물관 일원에서는 전통놀이(윷놀이, 칠교, 고누, 팽이치기 등)와 사물놀이(북, 장구, 꽹과리, 소고 등) 체험, 올해의 운수가 궁금한 관람객들을 위해 ‘재미로 보는 윷점’, 가정의 평안과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부적 만들기’, ‘조선시대 선비체험'(서화 및 도포 체험) 등을 상설로 운영한다.

26일에는 ‘세뱃돈이 든 주머니를 찾아라’ 이벤트와 ‘아기공룡 둘리’ 애니메이션 상영, 어린이 마술극 ‘장영실의 마법대결’ 등 문화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장영실의 마법대결’은 국립광주박물관 누리집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아울러 설 연휴 기간 중 쥐띠 혹은 한복을 입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박물관 기념품을 선착순으로 나눠주는 행사도 진행한다. 설맞이 우리 문화 한마당은 모두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일정과 참여방법은 국립광주박물관 누리집(https://gwangju.museum.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주시립미술관=미술관에서 특별한 음악회를 즐겨보는 건 어떨까. 광주시립미술관은 26일 오후 3시 광주시립미술관 로비에서 지역 주민과 고향을 찾은 시민들이 다양한 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설맞이 미술관 가족음악회’ 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설날 웃어른에게 세배하고 덕담을 나눈 다음날 각자 삶의 현장으로 떠나기 전 광주시립미술관에서 전시를 감상하면서 음악과 미술, 행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 나들이 장소로 기획됐다.

‘설맞이 미술관 가족음악회’는 마술쇼, 전자바이올린, 팝페라쇼, 비보이 공연으로 구성됐다. 마술사 신동용의 신기한 마술공연, 강명진의 전자 바이올린 연주 소프라노 박성경의 팝페라쇼, 흥겨운 비보이그룹 Jackpotcrew 공연이 펼쳐진다. 마술사 신동용은 ‘오시아노 불꽃축제’ 공연과 광주 ‘충장 축제’ 매직 벌룬 공연을 기획했다. 또 ‘아트피크닉’ 메인공연, 국립광주과학관 ‘아이워터, 아름드리 사이언스’ 공연, ‘광주프린지페스티발’ 정기공연 등 환상적인 마술을 선보여 오고 있는 마술사로 매직쇼, 풍선쇼, 손수건을 이용한 팔러 마술 등 3가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강명진은 아시아게임,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도 전자바이올린 연주를 선보인 바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전자바이올린 연주자이다. 베토벤 바이러스, 내 사랑 내 곁에, 비발디의 사계 등 우리에게 친숙한 멜로디를 전자 바이올린으로 흥을 돋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소프라노 박성경은 오페라 갈라콘서트 협연, 초청공연 등 다수 음악회에 출연한 성악가로 팝페라, 아리랑, 고향의 봄 등의 공연을 통해 명절 감성을 만끽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광주를 대표하는 비보이 그룹 잭팟크루는 힙합, 팝핑, 락킹, 비보잉 등 안무를 통한 퍼포먼스를 선보여왔다. 세계 비보이대회 3위에 입상한 잭팟크루의 ‘춤판으로 들어옵쇼’는 국악, 성악 등 여러 가지 장르와 합을 맞추는 재미있고 흥겨운 무대를 통해 관람객들과 함께 즐기는 춤판을 펼칠 예정이다.

●국립광주과학관=국립광주과학관은 24일부터 27일까지 ‘2020 새해엔 행복해야 쥐!’를 개최한다. 설맞이 특별행사 동안 국립광주과학관은 상설전시관을 무료 개방하며 한복을 입은 관람객은 ‘스포츠는 즐거워’특별전을 무료입장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남녀노소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짐하쥐, 즐겨보쥐, 함께하쥐 등 경자년 쥐띠 해의 특성을 살린 재미있는 이름의 3개 테마와 14종의 체험이 준비돼 있다. 먼저 ‘다짐하쥐’ 행사로는 새해 금연 프로젝트(24일), 다이어트 프로젝트(26~27일), 새해 소망 캘리그라피(27일 13시)를 진행한다. 참여 관람객에는 새해 금연 및 다이어트 미션을 부여받고 미션 수행 시 특별전 무료관람의 혜택도 주어진다. ‘즐겨보쥐’행사는 이색적인 공연과 가족 스포츠 경연으로 설 명절 즐거움의 열기를 더한다.

상상홀에서는 각양각색의 장난감들의 좌충우돌 이야기를 그린 ‘가족공감 어린이 뮤지컬(24일 14시)’과 ‘사이언스 매직쇼(26, 27일, 14시)’를 개최한다. 스포츠특별전에서는 가족단위의 양궁(24일 15시), 컬링(26일 15시), 농구대회(27일 15시)가 펼쳐져 온가족의 화합의 장을 마련한다. ‘함께하쥐’테마에서는 무게중심의 원리로 나만의 팽이 만들기, 대형윷놀이 자율체험, 우리가족 행복사진 찍기가 설맞이 행사기간 중 매일 펼쳐지며, 27일에는 ‘나만의 전통문양 팽이 만들기’ 체험도 당일 선착순으로 관람객을 맞이한다.

또 현재 개최 중인 스포츠 특별전 관람후기 콘테스트를 개최해 키프트콘 등 소정의 상품도 노려볼만 하다. 관람후기 콘테스트는 블로그나 SNS에 관람후기를 올리고 링크주소를 제출하는 방법으로 2월 2일까지 참여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광주과학관 누리집(www.sciencecenter.or.kr)에서 확인하거나, 과학문화전시실(062-960-6127)로 문의하면 된다.

●국립남도국악원=국립남도국악원은 오는 25일 오후 5시 국립남도국악원 진악당에서 진도 군민들과 고향을 찾은 귀성객 가족과 함께 경자년 새날, 설날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특별공연을 준비한다. ‘새해 새나래’를 주제로 열리는 공연은 ‘신명의 판’을 시작으로 기악합주로 듣는 ‘금강산타령, 동백타령’, 판소리 ‘흥보가’ 중 ‘박타는 대목’, 창작춤 ‘부채춤’, 신명나는 민요 ‘남원산성, 성주풀이, 진도아리랑’으로 진행된다.

부대행사로는 민속놀이체험(윷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사물놀이 체험), 삐에로와 함께 하는 요술 풍선 잔치, 설날 먹거리 체험(약식과 추억의 먹거리) 등 명절을 기억할 수 있는 내용으로 채워진다. 공연은 지정좌석제로 공연 한 시간 전부터 공연장 1층 로비에서 좌석 번호가 적힌 티켓을 발급받아 입장 가능하다.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정보는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 국립남도국악원 장악과(061-540-4036)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지난해 설 연휴동안 국립광주박물관에서 열린 전통놀이 체험에 어린이들이 참여하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해 설 연휴동안 국립광주박물관에서 열린 전통놀이 체험에 어린이들이 참여하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해 설 연휴동안 국립광주박물관에서 열린 전통놀이 체험에 어린이들이 참여하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편집에디터
지난해 설 연휴동안 국립광주박물관에서 열린 전통놀이 체험에 어린이들이 참여하고 있는 모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시립미술관에서 마련한 가족음악회가 시민들의 호응속에 진행되고 있는 모습. 광주시립미술관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시립미술관에서 마련한 가족음악회가 시민들의 호응속에 진행되고 있는 모습. 광주시립미술관 제공 편집에디터

박상지 기자 sangji.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