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금연지원센터 ‘맞춤형 치료’ 금연 성공률 높다

‘전문캠프’ 작년 4주간 성공률 93%
5년간 ‘6개월 성공률’ 평균 60%대

101
화순전남대병원에 4박5일간 무료입원해 진행하는 '전문치료형 금연캠프' 참가자들이 금연체조와 요가를 배우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편집에디터
화순전남대병원에 4박5일간 무료입원해 진행하는 '전문치료형 금연캠프' 참가자들이 금연체조와 요가를 배우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편집에디터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직무대행 신명근)내 전남금연지원센터(센터장 권순석)의 맞춤형 치료 프로그램들이 높은 금연 성공률을 거두고 있다.

4박5일간 무료입원을 통한 ‘전문치료형 금연캠프’의 경우 지난해 152명이 참여, 4주간 금연 성공률 93.8%, 6개월 금연 성공률 63.3%를 보였다.

매년 15차례정도 진행되고 있는 ‘전문치료형 금연캠프’의 지난 5년간 통계를 보면, 그동안 697명이 등록해 4주 금연성공률 평균 80%대· 6개월 성공률 평균 60%대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금연지원센터에서는 매월 10여명의 ‘전문치료형 금연캠프’ 참가자들을 모집, 입원후 폐CT 촬영, 폐기능·체성분 분석 등 검사, 금연교육과 상담, 요가·아로마테라피·미술치료 등 각종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스스로 금연이 어려운 중증·고도 흡연자들이 포함됐음에도 불구, 의료진의 체계적인 치료와 전문상담사의 지속적 관리를 통해 해마다 높은 금연성공률을 기록중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2015년 7월 화순전남대병원내에 문을 연 전남금연지원센터는 지역내 금연사업의 핵심거점기관으로서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펼쳐왔다.

병원내에서 전문치료형 금연캠프(4박5일), 지역 곳곳에서 일반지원형 금연캠프(1박2일) 등 전문적인 금연지원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해왔다. 금연 캠페인 전개, 네트워크 구축, 상담과 치료 등도 활발하다.

병원에 입원한 암환자들을 대상으로 금연지원 서비스도 펼쳐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입원기간 동안 금연교육과 금연상담을 진행하고, 퇴원후에도 6개월간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평균 70%대의 금연성공률을 거두고 있다.

‘찾아가는 금연버스’도 운행, 시간이나 장소의 제약으로 금연지원센터를 방문하기 어려운 학교밖 청소년, 대학생, 여성, 장애인, 소규모 사업장 흡연자 등을 직접 찾아가 맞춤형 금연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학교밖 청소년들의 금연을 돕기 위해 지역내 보호관찰소 등을 방문, 금연상담과 흡연 예방교육도 펼치고 있다.

권순석 센터장은 “새해가 되면 금연에 도전하는 이들이 많다. 쳬계적인 도움을 받으면, 혼자보다는 더 성공률이 높다”며 “금연지원센터에서 운영중인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한다면, 금연에 성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성장 기자 seongjang.hong@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