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청, 여수 화양-적금 구간 23~28일 임시개통

국도77호선, 30㎞·50분 단축

39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은 오는 2월 말 개통을 앞둔 여수와 고흥을 잇는 국도77호선 화양-적금 도로를 설 명절 기간인 23~28일 임시개통 할 예정라고 말했다.

화양 적금간 도로건설공사는 총연장 17㎞로 조발도, 낭도, 둔병도, 적금도의 4개섬을 5개의 해상교량으로 연결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6년 12월 개통한 팔영대교와 함께 여수에서 고흥까지 순천을 경유하지 않고 차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설 명절기간 귀성객 및 지역주민의 교통편의를 위해 연휴 하루 전날인 23일 00시부터 설연휴 다음날인 28일 24시까지 全구간 임시개통 할 계획이다.

이번 임시개통으로 여수와 고흥을 오가는 더 빠르고 안전한 길이 열리게 돼 그동안 순천까지 85㎞·80분 소요되던 거리를 55㎞·30분만에 오갈 수 있게 된다. 30㎞·50분이 단축된 것.

김규현 익산국토청장은 “화양-적금간 도로의 안전한 임시개통을 위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했으며 연휴기간 동안에는 비상근무도 실시할 예정”이라며 “자치단체, 경찰서 등과도 협력해 임시개통 구간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간재 기자 kanjae.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