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석 “노재헌 변호사 영입 가짜뉴스 엄정 대처”

광주 북구을 예비후보

32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이형석(사진) 광주 북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9일 더불어민주당의 인재 영입을 훼방 놓는 ‘가짜뉴스’ 유포에 우려를 표명했다.

이 후보는 “지난 17일 한 언론은 민주당이 노태우 전 대통령의 장남 노재헌 변호사의 영입을 검토하고 있다는 허위 사실을 보도했다”면서 “이해찬 당 대표는 최고위원회에서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며, 당의 인재 영입에 교란을 시키려고 하는 가짜뉴스라고 밝혔다”고 말했다.

이어 “가짜뉴스로 민주당 인재 영입을 방해하는 행위에 엄정 대처할 것”이라며 “해당 기사의 삭제와 더불어 즉시 정정보도 요청을 통해 가짜뉴스나 불법 유해정보로부터 국민의 권익을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김정대 기자 nomad@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