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지붕 네팔 ‘전남혁신교육’ 꽃피다

14일 ‘네팔 전남휴먼스쿨' 준공식 개최

28
전남도교육청이 14일 네팔 성커라풀에서 엄홍길휴먼재단과 함께 '네팔 전남휴먼스쿨 준공식'을 가졌다. 김진영 기자 jinyoung@jnilbo.com
전남도교육청이 14일 네팔 성커라풀에서 엄홍길휴먼재단과 함께 '네팔 전남휴먼스쿨 준공식'을 가졌다. 김진영 기자 jinyoung@jnilbo.com

혁신전남교육이 세계의 지붕 네팔 히말라야에 희망의 싹을 틔웠다.

전남도교육청이 14일 네팔 성커라풀에서 엄홍길휴먼재단과 함께 ‘네팔 전남휴먼스쿨 준공식’을 가졌다.

‘네팔 전남휴먼스쿨’은 전남도교육청이 엄홍길휴먼재단과 협력해 짓고 교육프로그램 운영을 지원하게 될 네팔 현지학교이다.

학교 신축에 필요한 사업비는 전남교육 가족과 전남도민 성금, 도교육청 예산으로 충당했다. 지난 2017년 12월부터’1000원의 기적! 동전 모으기”벽돌쌓기 1:3 릴레이 운동’을 통해 학생과 교직원, 전남도민들의 자발적인 성금 2억 4000만원이 모아졌고, 전남도교육청도 자체예산 2억 원을 지원했다.

예산을 확보한 전남도교육청은 지난 2018년 10월 네팔 성커라풀 현지에서 착공식을 가진 뒤 공사를 진행, 1년 3개월여 만에 교실과 기숙사, 화장실, 강당 등의 시설을 갖췄다.

이날 준공식에서는 또 네팔 전남휴먼스쿨 건립을 위한 성금모금에 참여한 1,673명의 이름을 새긴 기부자 명판 제막식도 함께 열렸고, 전남도교육청과 엄홍길휴먼재단은 현지 학생들을 위해 학용품 등의 선물을 전달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네팔 전남휴먼스쿨의 행복한 교육활동을 통해 학생들이 미래의 꿈과 희망을 키워 미래사회를 이끌 당당한 인재로 성장하기 바란다”면서 “오늘 준공을 계기로 두 나라, 두 지역 간 교육·문화 교류가 더 활발히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영 기자 jinyoung@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