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회장 “호남지역은 경제활력 블루칩”

27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중소기업중앙회는 14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 그랜드벨라홀(5층)에서 호남지역 중소기업 대표와 유관단체, 정부·국회 등 각계 주요인사 500여명을 초청해 ‘2020 호남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부·지자체에서 전북도 송하진 지사, 전남도 윤병태 정무부지사, 광주시 조인철 부시장을 비롯해 전북도의회 송성환 의장,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상직 이사장, 안남우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박수천 전북지방조달청장 등이 참석했다.

경제계에서는 ▲중소기업중앙회 김기문 회장, 김석원 부회장, 두완정 전북중소기업회장 ▲전국상인연합회 하현수 회장 ▲전주상공회의소 이선홍 회장을 비롯한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가 함께 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호남지역은 농업과 관광문화 산업에서 친환경자동차, 인공지능, 에너지 신사업 등 미래 신성장 산업까지 아우르는 대한민국 경제활력의 블루칩”이라며 “다양한 산업간 효과적인 융복합을 위해 중소기업협동조합이라는 협업플랫폼을 활용하고 활성화하자”고 제안했다.

박간재 기자 kanjae.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