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자치구, 상생협력 손 잡았다

이용섭 시장·5개 구청장, 올해 첫 상생회의
AI 중심도시 실현 등 2020 시정방향 공유

26
김병내(왼쪽부터) 남구청장, 서대석 서구청장, 임택 동구청장, 이용섭 광주시장, 문인 북구청장,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9일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제4차 광주시·자치구 상생회의에서 대시민 상생 협력을 다짐하고 있다. 나건호 기자 나건호 기자 gunho.na@jnilbo.com
김병내(왼쪽부터) 남구청장, 서대석 서구청장, 임택 동구청장, 이용섭 광주시장, 문인 북구청장,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9일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제4차 광주시·자치구 상생회의에서 대시민 상생 협력을 다짐하고 있다. 나건호 기자 나건호 기자 gunho.na@jnilbo.com

광주시와 5개 자치구가 광주 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이용섭 광주시장과 임택 동구청장, 서대석 서구청장, 김병내 남구청장, 문인 북구청장, 김삼호 광산구청장 등 5개 자치구청장은 9일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제4차 시·자치구 상생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2020 시정방향에 대한 설명을 듣고 광주시와 자치구 주요 현안을 협의하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이 시장은 “지난 1년6개월 동안의 성과를 토대로 올해부터는 일자리 창출, 소득증가, 지역 경제 활성화 등 시민들이 체감하는 본격적인 성과를 창출하겠다”며 “올해는 무엇보다도 인공지능 광주시대를 열어 광주를 대한민국 정치1번지에서 경제1번지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특히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 실현 △노사상생의 ㈜광주글로벌모터스 자동차공장 건설 △도시철도 2호선 건설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통한 대대적인 투자유치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과 세계화 △광주전남 상생협력 등 2020년 20대 핵심시책에 대해 소개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이에 5개 자치구청장은 올해 광주 시정방향 실현을 위해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정대 기자 nomad@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