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 2019 농촌지도사업 종합보고회 개최

벼 저비용 유기재배 시범사업 등 성과보고도

38
진도군, 2019 농촌지도사업 종합보고회 모습.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 2019 농촌지도사업 종합보고회 모습.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이 올해 추진한 농촌지도사업의 주요 성과를 평가하고 농가 정보교류를 위한 2019 농촌지도사업 종합보고회를 개최했다.

26일 진도군에 따르면 최근 열린 보고회는 농업인 학습단체와 품목별연구회, 시범 농가, 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기술센터 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보고회는 올해 추진한 농업인대학, 귀농인 안정정착교육, 농가경영능력 배양교육, 농가형 브랜드 개발 교육 등에 대한 교육 성과 보고를 실시했다.

또 △벼 저비용 유기재배 시범 △지구 온난화 대응 애플망고 재배단지 조성 △스마트팜 단지조성 △애플수박 재배농가 육성 등 고소득 작목 육성을 위한 시범사업의 성과 보고도 함께 이루어졌다.

올해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내년부터 추진되는 △신소득 아열대작목 단지 조성 △진도특화작목 정유생산 안정화 △농촌청년사업가 양성사업과 함께 흑미품종 진도흑메와 진도흑찰2호의 신품종 등록 예정을 홍보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진도 검정쌀을 활용한 제과 제빵 상품 개발 용역보고와 시식 행사도 열렸다.

특히 올해 추진한 지도사업 성과물 100여점을 전시, 참석 농가들의 정보교류의 장과 함께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진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 환경이 급변하는 시대에 이번 농촌지도사업 평가회 개최를 통해 농업인들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농촌지도사업이 무엇인지를 평가하고, 내년도 지도사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도=김권일 기자 gi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