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호 “5·18 가족 등 소외된 이웃에 따뜻한 성탄절”

광주 북구갑 예비후보

88
 편집에디터
편집에디터

정준호(사진) 더불어민주당 광주 북구갑 예비후보는 23일 성탄절을 앞두고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이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하길 바란다”며 성탄메시지를 발표했다.

정 예비후보는 “따뜻한 연말을 보내야 하지만 정작 많은 시민들이 위기를 느끼고 있다”며 올해 정치권을 비롯해 남북, 지역, 세대, 남녀, 빈부의 차이에서 불거진 분열과 갈등, 대립과 반목을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예비후보는 돌아오지 않는 가족을 기다리는 5·18가족의 마음을 돌봐야 한다”며 “옛 광주교도소 부지에서 신원 미상의 유골이 발견된 만큼 유골에 대한 철저한 수사가 진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40년동안 한 맺힌 삶을 살아온 5·18가족들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헤아린다면 5·18 진상규명 위원회가 조속히 출범해 40년 동안 감춰졌던 진실을 밝혀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예비후보는 남북관계도 갈등을 마무리하고 새로운 관계로 태어나야 한다고 촉구했다.

곽지혜 기자 jihye.kwa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