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온 뒤 기온 ‘뚝’

오늘부터 영하권 추위

30

17일 광주·전남 지역에 비가 내렸다. 이날 새벽부터 밤까지 내린 비의 양은 10~30mm로 비 온 뒤에는 기온이 크게 떨어져 영하권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새벽 서해안에서 시작된 비는 아침에 전지역 확대되고 늦은 오후 대부분 그쳤다.

비 온 뒤에는 차가운 대륙 고기압의 확장으로 기온이 떨어져 영하권 안팎의 추운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18일인 오늘은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광주·전남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상 0도~영상 5도 분포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19일 기온이 더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그친 뒤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본격적인 추위가 올 것으로 보인다”며 “기온 변화 폭이 큰 만큼, 건강 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양가람 기자 lotus@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