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농어민 단체장 초청 간담회

“농어촌 공동체 발전 위해 협력 확대”

27

한국농어촌공사가 지난 3일 경기지역본부에서 농어민단체장을 초청한 간담회를 열고 공사 주요사업현황과 현안사항 토론 등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5월에 이어 소통을 위해 마련된 두 번째 시간으로, 한국농축산연합회 임영호 회장, 전국농민회총연맹 박행덕 의장 등 29명의 농·어업계 단체장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은 기후변화·재난대비 안전영농기반 강화와 수자원의 안정적 공급과 체계적 관리, 미래농업 인력육성과 농가 경영안정 지원, 활력 넘치는 농어촌공간 조성, 해외‧첨단농업 활성화 등 공사 주요업무를 소개했다.

앞서 농어촌공사는 지난 6월 경영혁신 선포식에서 5대 경영 기본방향을 국민의 안전, 농어업의 희망, 농어촌의 미래, 지역과의 상생, 현장경영으로 정하고 현장 중심 농어촌 정책 수행의 역할을 강화했다.

김인식 사장은 “공사와 농어민단체는 농어촌 공동체 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갖고 있다”며 “협력을 통해 농어촌의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고,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용환 기자 yhlee@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