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원예단지 기반 조성

전남도, 시·군 대상 공모

41

전남도는 시설원예 밀집지역 내 노후온실 개보수 및 신규단지 현대화에 필요한 기반시설을 확충하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0년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 조성사업을 2020년 2월 14일까지 공모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 조성은 지자체(시·군)에서 노후 온실 재배시설을 집적화하거나 유휴 부지에 신규로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전남도는 공모사업임을 감안해 시군에서 부지를 우선 확보해 신청토록 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신규단지 조성은 10㏊ 이상으로 ㏊당 5억원, 기존온실 개보수는 5㏊ 이상으로 ㏊당 2억 5000만원이다. 국비 70%, 지방비 30%가 지원된다.

지원 사업 내용은 단지 조성에 필요한 부지정지 및 용수, 전기 도로, 오폐수처리시설 등이다.

원예단지 기반을 조성한 이후에는 스마트팜 온실 신축, 스마트팜 ICT융복합 사업, 스마트팜 산지유통센터(APC) 등 정부의 기존 사업을 통해 최첨단 스마트팜 단지를 조성할 수 있다.

홍석봉 전남도 식량원예과장은 “스마트 원예단지 조성사업은 오래된 온실을 교체해 시설 현대화를 이루고, 나아가 ICT 기술이 융복합한 스마트팜의 보급 확대로 농업 분야 4차 산업혁명을 선도적으로 이끄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시·군에서는 공모계획을 구체적으로 검토해 신청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성원 기자 swpark@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