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하당 둥근공원에 친환경 나무놀이터 생겼다

징검다리, 오르기, 해먹 등 나무로 만든 놀이기구 15점
학부모 인식조사 반영… 창의력 키우는 체험형 놀이공간

245
목포 하당 둥근근린공원에 어린이를 위한 친환경 체험형 놀이공간인 '아낌없이 주는 나무놀이터'. 목포시 제공 편집에디터
목포 하당 둥근근린공원에 어린이를 위한 친환경 체험형 놀이공간인 '아낌없이 주는 나무놀이터'. 목포시 제공 편집에디터

목포시는 하당 둥근근린공원에 어린이를 위한 친환경 체험형 놀이공간인 ‘아낌없이 주는 나무놀이터’를 개장했다.

목포에서 처음 조성된 ‘아낌없이 주는 나무놀이터’는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도록 자연친화적 재료와 안전한 디자인으로 만들어졌으며,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이색적인 놀이터이다.

시는 사업비 2억 4000만 원을 들여 지난 8월부터 놀이터 조성을 추진했으며, 2500㎡ 면적의 놀이터는 징검다리, 오르기, 해먹, 시소, 미끄럼틀 등 아이들의 흥미와 관심을 끌 수 있는 15점의 다양한 친환경 놀이시설로 구성됐다.

특히, 시는 사전에 어린이와 학부모를 대상으로 기존 놀이터에 대한 인식조사를 실시해 그 결과를 놀이터 조성에 반영했다.

안전하면서도 재미있고, 직접 자연을 만지며 놀 수 있는 시설을 설치하였으며, 시설 재료도 잘 썩지 않고 내구성이 강한 천연 아까시나무를 사용했다.

아울러, 나무칩과 같은 자연재료 및 천연잔디, 기존 형태를 그대로 살린 높고 낮은 지형 활용 등 최대한 자연에 가까운 놀이터로 만들어졌다.

목포시 관계자는 “아낌없이 주는 나무놀이터는 일반적인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정형화된 놀이터와는 많이 다르다. 우리 아이들이 도전과 모험활동을 즐기면서 마음껏 웃고, 놀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놀이공간이다. 많은 어린이들이 이곳에서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목포=김명수 기자 ms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