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배 석세포’ 활용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 착수

농촌진흥청 배연구소·전남대 산학협력단 MOU
"산업적 이용가치 향상 통한 농가 소득 증대 기여"

71
나주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달 29일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배연구소, 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 ㈜한국콜마와 '나주배 활용 제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 나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나주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달 29일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배연구소, 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 ㈜한국콜마와 '나주배 활용 제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 나주시 제공 편집에디터

전국 최대의 배 주산지인 나주시가 지역 특산물인 배를 활용한 미용·건강분야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에 나선다.

나주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달 29일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배연구소, 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 ㈜한국콜마와 ‘나주배 활용 제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 특산물인 배에 대한 공동연구 개발을 통한 지역 상생 활성화 및 고부가가치 뷰티헬스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나주배가 우수한 맛과 건강뿐만 아니라, 고부가가치 상품의 재료로 산업적 이용가치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4개 기관은 각 기관의 전문성을 살려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공동연구를 진행하기로 했다.

4개 기관은 협약을 통해 △나주배 품종 정보 및 자원 제공 △소재 개발을 위한 기반 연구 및 기술 개발 지원 △품질관리, 농가연계 등 관련 데이터 제공 △산업 소재 성분, 효능 연구, 상품모델 개발 등 각 기관의 전문성에 기인한 협력 체계 구축 및 공동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배 과실 안에 함유된 ‘석세포’의 산업적 이용가치를 높이기 위한 공동연구에 주력할 방침이다.

배 석세포를 활용해 피부 모공 속 노폐물을 제거하는 클렌징 제품과 피부각질 제거제 등 천연 소재의 고부가가치 미용제품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석세포는 배의 사각사각 씹히는 세포 알갱이로 리그닌, 펜토산 등의 성분으로 이뤄져있다. 조직이 단단해 가공 후에도 변형되지 않으며, 세포 크기가 다양해 활용 용도에 따라 이용 가능한 천연소재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체내 노폐물을 씻어주는 효능을 발휘해 변비예방은 물론, 발암물질을 체외로 배출시키며, 치아 사이에 낀 프라그 제거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나상인 나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협약은 고품질 나주배가 맛뿐 아니라, 건강을 지켜주는 고부가가치 상품 재료로도 활용된다는 점에서 산업적 이용가치 향상을 통한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나주=박송엽 기자 sypark22@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