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신대 김희동 교수 ‘시민 건강증진 공로’ 광주시장 표창

312
동신대 김희동 교수 편집에디터
동신대 김희동 교수 편집에디터

동신대학교는 작업치료학과 김희동 교수가 광주시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한 사업에 적극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광주광역시장 표창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김 교수는 지난 2009년부터 현재까지 지역사회 뇌졸중 및 중증장애인들을 위한 작업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경로당과 복지관의 노인을 위해 낙상 예방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광주시 광역치매센터에서는 치매 노인을 위한 인지훈련 프로그램 개발 자문을 맡고 있으며 치매 예방교육과 담당자 교육을 실시하는 치매 전문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5일 광역치매센터로부터 치매극복선도상을 받기도 했다.

오는 22일 광주 동구 금남로 지하상가 만남의 광장에서는 ‘치매를 물리친 건강한 노인’을 주제로 토크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 교수는 “시민들이 건강한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성장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