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 세계 최장 길이 2.8km 루지 테마파크 조성

군, 300억원 투자… 고군면 일원에 2021년 10월 개장 예정
100명 고용창출… 지역경제 활성화·주변 관광지 시너지 효과

146

진도군과 씨앤아이개발(주)은 지난 19일 진도군청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과 씨앤아이개발(주)은 지난 19일 진도군청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에 세계 최장 길이 2.8km 루지 테마파크가 조성된다.

루지 테마파크가 들어서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관광시설로써 브랜드 인지도 상승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변 관광지 시너지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진도군은 오는 2021년 10월 개장을 목표로 진도군 고군면 일원에 총 사업비 300억원을 투자해 씨앤아이개발(주)이 ‘진도 루지 테마파크 조성 사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진도 루지테마파크는 약 17만㎡ 부지면적에 무동력 루지 300대가 운행되는 루지 트랙 2.8km(2레인)과 함께 1200평 규모의 물놀이 광장, 토피어리 및 화훼광장, 전망대가 들어설 예정이다.

또 레스토랑과 카페, 노천분수 등 휴양·부대시설 등도 함께 조성된다.

진도군은 ‘진도 루지 테마파크’가 완공되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관광시설로 브랜드 인지도 상승과 함께 외부 관광객 증가, 100명의 고용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변 관광지 시너지 효과 등을 기대하고 있다.

앞서 진도군과 씨앤아이개발(주)은 지난 19일 진도군청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루지는 탑승자가 특수하게 제작된 루지 카트를 타고 무동력으로 자유롭게 트랙을 내려오는 놀이 기구로 남녀노소 구분 없이 모든 연령대가 쉽게 체험할 수 있는 시설이다.

진도군 일자리투자과 관계자는 “인기 레포츠로 자리 잡고 있는 루지 도입을 통해 진도군 관광 환경의 한 단계 업그레이드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더욱 가속화 시켜 전남 서남부권의 대표적인 관광 도시로 개발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씨앤아이개발(주) 관계자는 “트랙을 따라 신나게 질주하면서 체험하는 루지는 물론 물놀이·토피어리 광장 등 연계시설을 함께 조성해 연 100만명 관광객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도=김권일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