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최초 플라잉디스크골프대회 성료

102
17일 광주 광산구 월계동 무량공원에서 열린 광주시플라잉디스크연맹회장배 디스크골프대회에서 정준호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법무법인 평우 제공 편집에디터
17일 광주 광산구 월계동 무량공원에서 열린 광주시플라잉디스크연맹회장배 디스크골프대회에서 정준호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법무법인 평우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에서 처음으로 광주시플라잉디스크연맹회장배 디스크골프대회가 17일 광산구 월계동 무량서원 뒤 무량공원에서 펼쳐졌다.

이번 대회에는 광주시플라잉디스크연맹 정준호(변호사·법무법인 평우) 회장을 비롯한 지역 인사들과 선수, 가족 등 200여명이 참가했다.

원반 던지기와 각종 스포츠를 결합한 이색 스포츠인 플라잉 디스크는 퍼팅, 어프로치, 드라이브 등 각종 동작을 쉽게 배울 수 있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어 가족 여가 스포츠로 각광받고 있다.

정준호 회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유치부 어린이부터 일반 성인들까지 잊지 못할 추억을 쌓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플라잉디스크의 저변을 확대해 많은 이들이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정대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