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글로벌모터스, 간부급 직원 채용한다

어제 4개 건설사 현장설명회

389
13일 박광태 광주글로벌모터스 대표이사가 신축 공사 현장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광주글로벌모터스 제공 편집에디터
13일 박광태 광주글로벌모터스 대표이사가 신축 공사 현장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광주글로벌모터스 제공 편집에디터

광주글로벌모터스 신축 공장 입찰이 진행 중인 가운데 조직 운영을 위한 간부급 직원도 곧 채용된다.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8일 광주글로벌모터스 공장 건립을 위한 입찰 공고 이후 12일 현대건설, 현대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등 4개 건설사가 참여 의향서를 제출했다.

13일 현장 설명회를 거쳐 12월17일까지 공식 입찰서류를 접수, 같은 달 중순 최종 낙찰자를 선정하고 가급적 연내에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공장이 들어설 빛그린산단이 광주 광산구와 전남 함평군의 경계에 있어 두 자치단체에 건축허가 신청도 병행한다.

광주글로벌모터스는 조만간 중간 임원급 간부를 채용한 뒤 이달 말이나 12월 초 팀장급 직원도 공개 선발한다.

광주시 관계자는 “직원 채용 전까지는 광주그린카진흥원이 사무업무를 보조하고 있어 업무 추진에 어려움은 없다”며 “공장 건립 입찰과 건축허가를 동시에 추진하기 때문에 일정상 연내 착공이 어려울 수도 있다”고 전했다.

김정대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