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빼빼로 대신 가래떡 드세요” 진도 ‘가래떡 데이’ 개최

301
진도군은 11일 친환경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진도군청 현관에서 가래떡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은 11일 친환경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진도군청 현관에서 가래떡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진도군 제공 편집에디터

진도군은 11일 친환경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진도군청 현관에서 가래떡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진도군에 따르면 농민들의 긍지와 자부심을 고취시키고 농업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법정기념일인 농업인의 날을 맞아 건강한 먹거리 문화 조성을 위한 ‘가래떡 데이’ 행사를 열었다.

가래떡 데이는 11을 뜻하는 한자 ’11(十一)’을 합치면 흙 토(土)자가 된다는 점을 착안해 지정됐다.

‘농업인의 날’을 기념하고 빼빼로 대신 우리 쌀로 만든 고유 음식인 가래떡을 주고 받자는 취지로 시작됐다.

아침 출근길에 가래떡을 선물 받은 공직자들은 “아침을 평소 잘 안먹는데 이번 행사가 우리 농산물을 소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일년 내내 모내기부터 벼 수확까지 고생하는 농민들의 노고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진도군 농업지원과 관계자는 “쌀로 만든 가래떡 나눔 행사가 우리 쌀의 우수성을 알리고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진도=김권일 기자 gikim@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