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근대역사문화 어떻게 활용할까

시립민속박물관, 역사문화 특별강좌 운영

37

광주시립민속박물관은 박물관 리모델링 후 재개관을 앞두고 광주의 근대역사문화, 지역문화를 활용한 관광자원 활성화 등을 위해 관련 전문가를 초청, 오는 15일과 22일 특별강좌를 운영한다.

이번 특강은 지역 근대역사를 통해 지역 정체성을 확립하고, 지역 문화유산 및 지역사를 재조명해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총 2회에 걸쳐 운영되는 이번 특강은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광주시립미술관 대강당에서 진행된다.

15일 강좌는 광주교육대 김덕진 교수가 강사로 나서 ‘광주의 근대역사 발자취를 따라’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22일에는 ‘지역문화유산을 디자인하다’라는 주제로 문화기획가 전고필(전 대인예술 총감독)이 참여한다.

광주시립민속박물관 관계자는 “현재 리모델링 중에 있는 박물관이 재관에 앞서 남도민속과 광주 근대역사라는 전시를 구성중”이라며 “이번 강좌는 재개관을 앞두고 지역사와 문화유산을 다시한번 생각해 보기 위해 마련한 자리”라고 밝혔다.

박상지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