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전남 청년 마을로 프로젝트’ 참여기업 추가 모집

참여 자격 확대 23일까지 모집… 월 급여 180~200만 원 지원

27
광양시청 전경. 편집에디터
광양시청 전경. 편집에디터

광양시는 청년들의 지역 유입과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 중인 ‘전남 청년 마을로 프로젝트’에 참여할 기업 자격요건을 확대하고, 오는 23일까지 추가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기존 사업 참여자격은 마을기업, 사회적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자활기업, 영농영어조합법인, 농어업회사법인, 산업·농공단지 내 지역의 대표 농·수·축산물, 특산품 등을 활용하는 기업, 체험마을 등 마을 단위 사업장이었지만, 지역발전과 연관성이 높으며 고용창출이 가능한 기업(연매출 50억 원 미만 기업)도 참여가 가능해졌다.

확대 대상기업은 바이오헬스케어산업, 에너지신산업, 청색청정환경산업, 첨단운송기기부품산업 관련기업과 금속(조선, 철강, 뿌리산업 포함), 고분자, 세라믹소재산업, 디지털콘텐츠 관련 기업이다.

‘전남 청년 마을로 프로젝트’는 전남형 청년일자리사업으로, 지역 내 마을단위 사업장에 만18~39세 청년활동가를 배치해 약정기간(2년) 근무 후 정규직 채용 또는 창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 광양시에는 22개 사업장에 44명의 청년이 배치되어 활동 중이다.

청년의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위해 진행하는 사업인 만큼 최대 2년간 월급여 180~200만 원(사업장 자부담 10% 포함), 식비와 교통비 30만 원, 사업장 4대보험 부담금(25만 원 한도)이 지원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광양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 게시돼 있는 관련 구비서류를 작성해 광양시청 투자일자리담당관(3층) 방문 또는 메일로 신청하면, 사업장 현장실사 및 선정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참여 사업장으로 최종 선정된다.

광양=심재축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