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육상 이미옥 4년 연속 3관왕 달성

전국장애인체전 3일째…광주 역도 박광혁 대회신기록

62
광주 역도 박광혁(지체·광주장애인역도연맹)이 17일 열린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남자 역도 80㎏급에 출전해 웨이트리프팅·파워리프트·벤치프레스종합에서 각각 금메달을 획득한 뒤 시상식을 하고 있다. 광주장애인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광주 역도 박광혁(지체·광주장애인역도연맹)이 17일 열린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남자 역도 80㎏급에 출전해 웨이트리프팅·파워리프트·벤치프레스종합에서 각각 금메달을 획득한 뒤 시상식을 하고 있다. 광주장애인체육회 제공 최동환 기자 [email protected]

전남 여자육상대표 이미옥(청각·전남농아인체육연맹)이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4년 연속 3관왕를 달성했다.

이미옥은 대회 3일째인 17일 육상 여자 원반던지기에서 26m75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전날 포환던지기 DB(8m91)와 창던지기(37m42)에서 각각 금메달을 딴 이미옥은 지난 2016년 36회 체전 이후 4년 연속 3관왕의 금자탑을 세웠다.

천상언(뇌성·전남장애인사이클연맹)은 사이클 남자 개인도로 75㎞이내 C1(선수부)에서 2시간30분27초730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전남장애인배구팀은 남자좌식배구 준결승에서 인천을 세트스코어 3-0으로 누르고 결승에 안착했다. 남자 7인제 축구팀은 8강전에서 인천을 7-1로 누르고 4강에 올랐다.

광주 역도 박광혁(지체·광주장애인역도연맹)은 남자 역도 80㎏급에 출전해 웨이트리프팅에서 187㎏을 들어올려 대회신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차지했다. 또 파워리프트는 172㎏을 들어올려 금메달을 수확했고, 벤치프레스종합 359㎏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추가해 대회 3관왕을 차지했다.

2020 도쿄 패럴림픽 조정 국가대표로 선발된 김세정(지체·광주시체육회) 은 여자 수상 개인전 1000m PR1에서 6분33초79로, 여자 수상 개인전 1000m PR2에서 5분57초33으로 각각 금메달을 따 대회 2관왕에 올라 도쿄 패럴림픽에서 활약을 기대케 했다..

수영의 한애자(지체·광주장애인수영연맹)는 여자 자유형 50m S8(동호인부)에 금메달을 획득, 15일 평영 50m SB7~SB8(동호인부) 금메달에 이어 2관왕에 올랐다.

임창건(지체·광주장애인수영연맹)도 남자 평영 100m SB8(동호인부)에서 1분49초78의 기록으로 금을 추가, 2관왕을 차지했다.

볼링의 조미경(지체·광주장애인볼링협회) 역시 여자 2인조에서 금을 추가해 여자개인전에 이어 2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동환 기자 [email protected]